조회 수 918 좋아요 1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눈팅만 하다 답답함에 글을 올려봅니다.

 

30대 장수생이며 작년에 경한 네오 썼다가 떨어졌고 이번에도 또 쓰려고 합니다.

이번에는 작년에 쓴 자소서에 새로운 내용의 추가 및 첨삭도 여러번 받았습니다.

또한, 늦게나마 한의한을 선택한 동기와 계기가 분명하고 명확하기에 4번은 잘썼다는 이야기까지 들었습니다.

 

그런데 아무래도 장수생이 불리하기에 쓸까말까 고민을 하게 되었고 고민하던 찰나에 친구 후배가 모대학(경희대 아님)입학사정관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장수생의 학종전형에 대해 궁금해서 물어보았습니다.

 

30대가 넘은 장수생은 생기부에 요즘 고등학생들과 적는 것조차 다르니 경쟁이 되지 않는다. 그랬을 때 자기소개서를 통해서 생기부의 역전이 가능한가?

답변은 불가능이였습니다. 아예 입사관 자소서 평가 교육에서 장수생은 사회적으로 유명인이거나 성공한 사람에 한해 뽑는다라는 가이드라인이 있다고 합니다.

 

아무리 자소서를 잘써도 합격이 안되는 전형을 왜 돈과 시간을 들이고 있는 것이며 첨삭을 받았음에도 다시 보고 또보는 시간 낭비를 왜하고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러면서 계속 쓸지말지를 고민하고 있네요.

물론 제가 물어본 모대학과 경희대는 다를 꺼라고 장수생도 쓰라고 했으면 뽑을 경우의 수가 있으니 쓰라고 한게 아닐까 하며 써야지라는 마음은 가지고 있지만 원서비며 첨삭비 자소서 쓰느라 공부못한 시간 등 뭔가 계속 후회스럽네요.ㅠㅠ

 

지금이라도 쓰지 말고 7만원으로 맛있는 거나 사먹어야 하는 걸까요?

사먹없으니 돈없어 이제 못쓴다 이런 마인드가 더 나은건가요?

 

혹시 지나가던 장수생 분 중에 학종 합격자분이나 학종 쓰시는 분들 제게 힘을 주세요.

 

혹시 입시철에 입사관 얘기가 문제가 된다면 자삭하겠습니다.(왠지 자꾸 문제가 될 것 같은 느낌이....)

  • ?
    문과의대생3 2016.09.13 08:22

    안타까운 내용이라 회원가입까지 하게 되는군요. (기존 계정들은 쪽지가 날라와서 탈퇴했슴다...) 경한네오는 이과는 모르겠는데 인문계시면 합격이 괴랄하게 어려운... 그런 전형인거 같더군요. 
    물론 질문자께선 나이가 많은게 큰거같지만 그 외에도 출신고교의 영향도 있습니다... 수박책에서 본 바로는 최근  인문계는 자연계보다 합격자 내신평균이 낮았습니다. 인문계와 자연계에서의 경한 위치는 하늘과 땅차이에, 자연계의 내신따기 힘듬을 고려하면 특목고 우대정책이 심함을 알수 있죠. 왜 최저가 없겠습니까ㅎㅎ 그만큼 확실한 고교에서 뽑으니 그렇겠죠? 10만원이나 받아먹는것도 마음에 안들었는데(작년) 중이 절이 싫으면 떠나야죠 어쩌겠습니까. 밥먹고 입시만 팠던 저도 이런 경한네오의 의중을 뚫는데는 꽤 시간이 걸렸으니, 별 생각없이 경한 네오 지원하는 분들이 안타까워 적습니다.

     

    근데 질문자님은 이과시니 앞에 내용이 좀 안 맞군요.

    이과는 문과랑 다르게 극최상위는 빠져있습니다. 가장 낮은 의대와 겹칠까 말까한 게 경한인데 수능으로 가는게 낫지 않을까요. 입사관과 개인연락하고 자소서 첨삭까지 돈주고 받을 열정으로 수능에 돈을 바르세요. 요즘 수능은 그렇게 어렵지 않으니 돈좀 바르고 머리가 의학계에 있을 정도라면 30대에 경한네오보단 훨씬 쉬울겁니다. 수능 공부하기 싫어서 꼼수 쓰다가 수능에서 한두과목 펑크나서 성탄절날 쓸쓸히 노량진을 걷게 되는 케이스가 a4 4천장이군요. 이과면 어차피 못 붙을 입사관, 납치때문에 안쓴다 생각하는게 맞는데 자소서도 시간할애해서 열심히 쓰시는거보니 그것도 아닌가봅니다.  

  • ?
    엉뚜웅 2016.09.13 13:51
    의견 감사합니다. 적어도 추천서라도 받아야지하며 은사님 찾아뵙고 상담하며 은사님께 첨삭 지도 받아 돈이 들었다는 건 원서비를 말한 거였어요.
    작년 올해 모평은 정시도 가능한데 작년 수능 너무 새가슴이 되어 수능을 완전 말아먹었거든요. 그래서 안될 걸 알면서도 최저가 없어 기대했지만 역시나 기대했던 결과일 것 같아요ㅡ 그래도 준비한거고 은사님 추천서도 부탁한거라 써보긴 하려고 합니다. 기회가 있다면 0.1%라도 노력을 해야지요.
    이제 자소서의 악몽은 잊고 다시 정시를 위해 공부해야겠습니다.
    회원가입까지 하시며 시간 들여 소중한 의견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
  • ?
    쩸스 2016.09.13 10:09

    대입 전형 제도에서 수시 및 특별전형 자체가 자라나는 새싹들을 대입제도의 부담감을 다소 덜어주고 선발하고자 하는 제도이죠. 현실이야 어떻든 제도 도입 자체의 취지를 이해하셔야 겠구요. 즉, 장수생을 위해서 편의를 봐주려고 도입된 취지가 아니란 거죠.

    30대면 이미 현 대입제도의 제도적 전형 취지에서 벗어나 있는 구세대죠. 왜 나를 위해...네오...안 해주냐...하면 좀 어불성설이죠.
    한편 특수전형에서 이미 탈락항 경험이 있다면, 특별한 사정으로 안타깝게 떨어진 것이 아닌 한, 선택될 가능성은 물론 없다고 생각되고요.
    정시나 수시 학생부 또는 논술 전형으로 당당하게 임하시고...
    자소서 같은 걸 개인지도까지 받는다니 저로서는 이해가 안되네요.

  • ?
    엉뚜웅 2016.09.13 14:00
    요행을 바라는 건 아니였고 고등학교 내신이 충분히 좋았고 장수생도 지원이 가능한 기회이다 보니 지원코자 생각을 하였습니다.
    확률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모든 기회에 최선을 다하고자 하여 생각보다 열심히 하게 되었네요.
    또한 논술전형은 내신반영이면 만점에도 불구하고 장수생은 논술점수 비교내신이라 네오 전형보다 불리할 것이라는 생각에 네오만을 생각하다보니 그렇게 되었네요.
    시간내서 네오 취지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수시전형을 좀 더 자세히 알고 갑니다
  • ?
    뿌리깊은나무 2016.09.13 10:29
    7만원으로 맛있는거 안먹으셔도 후회는 안될거같은데

    지원 안하시면 무조건 후회하죠
  • ?
    엉뚜웅 2016.09.13 14:01
    의견 감사합니다. 인생 후회없이 살도록 하겠습니다
  • profile
    레알1902 2016.09.13 16:38

    학종은 아니지만 대전한 교과우수자말고 교과일반에 면접30% 반영하는데 장수생도 합격한 사례 있습니다. 오히려 나사(나이많은사람)로 들어오는 친구들이 학과공부를 더 잘하는 경우가 많아요.

  • ?
    엉뚜웅 2016.09.14 19:35
    뭐든지 최선을 다해 해봐야지요 되면 장수생의 최초 사례를 올려볼께요 ㅎㅎ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 ?
    walkonthesky 2016.09.14 19:39
    안타깝네요... "사회적으로 유명인이거나 성공한 사람"의 기준은 구체적으로 뭘까요? 궁금하네요... ㅠ
  • profile
    强仁[QiangRen] 2016.09.14 21:22
    나이가 문제라기 보다는 스펙이 없는게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1925 쌍둥아빠 2016.05.15
9684 제마나인 유저분들께 모든 분들이 지금의 생각과 처지가 각기 다르시겠지만,   제 나름의 본분에 맞는 보람된 한가위 보내시길 바랍니다! 1 2 275 설렘 2016.09.15
9683 한의대생분들 장단점부탁드립니다..!       다니고계신대학교단점장점좀 말씀해주고가셔요  부탁드립니다! 4 913 동글잉 2016.09.15
9682 수시 안 쓰시는 분 있나요? 이과 재수생인데.. 변명일지 모르지만 특목고 나와서 내신도 별로고 논술실력도 별로라  저는 수시 안 쓰려고요     1 275 Supersonic 2016.09.15
9681 . .   4 704 김똘똘 2016.09.15
9680 원광대 문화가 어떻죠? 오르비 물량공급님 학번제/나이제 조사표를 보면 그다지 긍정적이지 않은것같은데...   군대식이고 선배가 인사같은거 신경쓰면서 예의지키라고 하면 암걸릴듯... 1 681 N수각 2016.09.14
9679 오랜만에 수만휘 들어갔다가 놀랐네요 의대 치대 게시판만 있고 한의대 게시판 없이 수의대, 간호, 보건계열만 있어서 이게 뭔일인가 싶었는데 한참 스크롤을 내리니 예체능과 같이 있네요 4 file 1318 이모 2016.09.14
9678 대전 대구한 비교 두 대학을 비교하는게 안좋게 보일 수 있지만, 각 대학의 장단점좀 알려주실 수 있나요? 원서접수를 곧 해야하는데 면접없는 교과로 두개 고민중이에요. 입시관련된거 말고 대학 자체로 본다면, 등록금이나, 인식, 공부량, 주변이 어떤가, 등등  관련 정보있으시면 공유좀 해주세요. 11 1258 쿨금 2016.09.14
9677 각각 학교마다 특징좀 알려주세요 수시쓰는중인데 원광한 동의한 동국한 경희한 대구한 대전한 각각 학교마다 특징좀 알려주세요    1 542 17동의한 2016.09.14
9676 경희대 네오 vs 원광대 교과 erased 1 313 N수각 2016.09.14
9675 오늘 원서접수합니다 고3인데 추석전날도 학교에서 자습해요. 아침에 6개 다 원서 접수할 예정입니다. 내신이 2.5라서 낼 수 있는 한의대는 다 낼려고 해요. 사실 담임선생님께서는 저 6개 다 안 될 거 같다고 하셨는데 그래도 내볼려고요. 선생님이 보셨을 때는 다 과도상향이라고 다른 학과도 써 보는 거 어떠냐고 그러시네요. 하지만 누가 뭐... 1 266 zhiyuanjw 2016.09.14
9674 원광대 수시 이과 가능성 있을까요     문과생이었는데 내신이 너무 안좋아서 생각도 안하고 이과로 수능준비하고있었습니다 9월 모평등급은 13112 나왔는데요. 원광대학교에서 가르쳐준대로 성적산출해보니까 1.89가 나오더라구요. 이게 작년기준으로 보면 합격권인거 같아서 원광대수시 넣으려하는데 올해 검정고시생들이 많아져서 내신은 거의 무용지물급이... 5 721 한의대가쟈!! 2016.09.13
9673 각 한의대 마다 교육 방향(?) 차이 좀 알려주세요 각 한의대 마다 좀 다른걸로 알고 있는데   얼마나 차이가 나는지요?   예를 들어 부산대 같은경우엔   임상 실습 기간이 상당히 길다고 들었고   어디는 또 엄청나게 짧다고 들었는데 어떻게 다른지     그리고 교육 방향도   경희대 같은경우 양진한치 쪽으로 간다고 들은거 같고   원광대나 대구한의대 같은 경우 한방 기... 2 726 222222zema 2016.09.13
9672 집~한의대 거리 & 동신대 한의예과 한의대 하나를 더 추가하려고 합니다! 담임선생님께서는 동신대 한의예과가 최저가 없다며 추천해주셨는데,  부모님께서는 너무 먼 것 아니냐고 하십니다. 3시간 30분 정도 걸립니다. 동신대 한의예과에 재학 중인 선배님ㅠㅠ 경상권에서도 많이 가나요ㅠㅠ? 10 964 binchow 2016.09.13
9671 . . 78 한의대가쟈!! 2016.09.13
9670 원서접수 했네요 오늘로 제가 한의대 쓸 곳에 원서접수 다했네요 ㅋㅋㅋㅋ 교과전형이라 그냥 다 열리는 대로 집어넣어버렸네요  가천대는 접수번호 1번받았어요 ㅋㅋㅋㅋㅋ 한의대 지원하시는 분들도 다들 붙으시길바라요! 그냥 원서접수 하고 설레는 마음에 적어봅니다 1 1 280 지ㅣㅣ용 2016.09.13
9669 집앞에 대구한버리고 부산한 갈만한 가치있나요?? 부산한 매우끌리네요  29 2132 김살식 2016.09.13
» 경한 네오- 답답하네요. 눈팅만 하다 답답함에 글을 올려봅니다.   30대 장수생이며 작년에 경한 네오 썼다가 떨어졌고 이번에도 또 쓰려고 합니다. 이번에는 작년에 쓴 자소서에 새로운 내용의 추가 및 첨삭도 여러번 받았습니다. 또한, 늦게나마 한의한을 선택한 동기와 계기가 분명하고 명확하기에 4번은 잘썼다는 이야기까지 들었습니다.   그런... 10 1 918 엉뚜웅 2016.09.13
9667 삭제 냉무 1 380 경한갈래 2016.09.11
9666 수능원서를 무사히 접수하고 . 1 1 335 dddddd 2016.09.11
9665 (성적 급상승 때매 고민..) 경희대 한의예 네오르네상스 합격 가능성좀 봐주세요ㅠㅠ 6평        2  4   3   2  1 백분위   89 63 77 94 96 (가형, 생1, 지1)     9평       1    2     1     3    1 백분위  98   89   100  88   98 (가형, 생1, 지1)     6월에는 한의대는 커녕 인서울도 힘들 성적이었어요  그래서 열심히 해서 지방한 최저등급이나 맞춰보자... 하고 수학 공부를 그만하고 국어 영어에 집중... 13 1177 우리가사랑하고 2016.09.11
Board Pagination Prev 1 ... 46 47 48 49 50 51 52 53 54 55 ... 535 Next
/ 5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