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139 좋아요 2 댓글 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의대마다 소위 '한의학 부적응자'들이 일부 있는 걸로 압니다.

 

한의대 부적응자들이 수의대로 갈아탔다는 얘기는 듣도보도 못한 거 같습니다.

 

부적응자들이 하는 말이 입결을 떠나 한의학에 대해 회의감을 느낀다고 하는데

 

그럼 수의대도 선택지로 가능하지 않나요? 어차피 대상이 다를 뿐 의학을 배우고 수술도 하고요.

 

그럼에도 수의대에서 한의대로 갈아타는 사람들은 봤어도 그 반대의 경우는 단 한번도 듣지도 보지도 못한 거 같은데

 

이유가 뭘까요? QOL, 수입, 사회적 지위 모두 고려해서인가요??

 

그 부적응자들이 다들 수의대는 전혀 생각을 안 하는지요.

 

문득 궁금하네요.

  • ?
    K.D 2018.01.19 13:08
    자본주의 사회에서 무슨이유가 있겠어요...
  • ?
    sorin 2018.01.19 13:12

    한의대 -> 수의대는 전무후무할거에요. 있어도 몇년에 한명 나올까 말까 할 거 같은데요. 엄청난 사정이 생겼다거나 해서.

    수의대에서 약대로는 적지 않게 빠지더라고요. 근데 한의대 -> 약대는 2~3년에 1명 정도 나오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한의학 부적응자들도 QOL, 사회적 지위, 수입 고려 안 할 수가 없죠. 모든 면에서 한의사가 우위니까요.

  • ?
    꿈나라유치원 2018.01.19 13:36
    그래서 그게 웃기는거에요
    나 한의대 싫어 뭐뭐 싫어 주구장창 말하고 니들 그거 잘못됐어
    난 돈 때문이 아니라 다른거 때문이야 그러는데 본질적인 측면은 난 더 좋은 성적 올릴수있고 더 좋은 대접 받고 더 많은 돈 버는 의사가 될 사람인데 여기서 이럴순없어 이런거죠
  • ?
    생명과학3 2018.01.19 14:26
    한의대에서 학문적 회의감 든다며 수의대로 다운그레이드하면 인생에 회의감이 들거든요
  • ?
    weeklydays 2018.01.19 14:51
    너무간거같은데 생각들어도 웃긴건 어쩔수가없네 ㅋㅋㅋ
  • ?
    생명과학3 2018.01.19 16:07
    전직 수의대생으로써 수의대에서 인의에 대한 벽은 한의대의 학문적 회의감 어쩌고 하는것보다 더 큰 근본적인 문제거든요 기껏 수의대로 다운그레이드 해서 헤헤 이제 아무도 학문적 어쩌구로 안까겠지? 라며 좋아했다가 더 큰 벽만 기다리고 있다는걸 깨달으면 회의감이 장난 아닐겁니다
  • ?
    K.D 2018.01.19 16:24
    띵언이네요
  • ?
    푸른하늘아래 2018.01.19 14:29

    못간 의대만 해바라기처럼 바라보며 현실(한의대생)에 만족하지 못하고 주구장창 한의학을 은근히 까는 글에 동조하면서
    시간을 낭비하고있는 불쌍한 몇몇 재학생들을 보면 정말 안타깝습니다. 그러다가 설사 졸업하고 한의사를 한다해도
    평생 열등감에 쌓여 살거 같아요.

  • ?
    어디로갈까요 2018.01.19 16:58
    의치가시지 굳이 아래목표로 다시 수능볼이유는없죠 수능망쳐도 존심상 아래는 못가고 복학하구요ㅋㅋ 북궁유도 한의대결국은 다니잖아요
  • ?
    꿈나라유치원 2018.01.19 17:55
    아니 그러니까 학문이 맘에 안들고 어쩌고 그럼 자퇴하고 딴데 가야지
    자신은 마치 정의의 사도고 딴 사람은 양심속이는 불량한 다단계업자 취급하냔 말입니다
    현실은 쥐좆만큼도 공부하기도 싫고 공부도 안하는 병신인데
  • ?
    rejong 2018.01.19 18:45

    의대는 몰라도 개인적으로 치대는 한의대에 비해 그닥 메릿있다고 생각안합니다. 그냥 인터넷에서 안까인다는것 말고는....치대 들어간 친구들보면 보면 거의 의대 가고싶은데 성적은 조금 안되고 한의대는 까여서 싫고해서 오는 학생들이 많은것 같아요. 저희학교에도 치대붙고 온 동기들도 상당히 많구요. 치대와 한의대는 평생 남의 입안만 쳐다보고 살거냐. 아님 한까들에게 까이고 살건지 취존의 영역인듯합니다.

  • profile
    强仁[QiangRen] 2018.01.19 19:15
    치대붙고 한의대 가는 사람도 있는데, 실제로 한의대가 치대보다 나은것은 별로없지요.
    굳이 한의대를 왔다면 치대도 최근 매니아성향이 강해져서 중복합격후에 한의대로 간 케이스가 많은것같아요.

    종합적인 아웃풋은 입결이 말해준다고 생각합니다.
  • ?
    visiblehorison 2018.01.20 12:51
    진짜 지긋지긋하네. 도대체 수의대글은 왜이리 거머리같이 끊이질 않는지. 잊을만하면 등장하는 의치. 한의대맘에안들면 의치를 가든가. 수의를 가든가. 찌질찌질 패배의식 있는 한의대생도 꼴불견이고, 의치에 비해 하위로 몰고가는 언론도 꼴사납고. 직업범위와 업무가 다른데 왜이리 물고늘어지는지. 저처럼 한의가 좋은사람에겐 굉장히 거슬리네요
  • ?
    Aaron 2018.01.22 06:40
    건수는 충분히들 갈거같은데요 ㅋㅋ
  • ?
    gsel 2018.01.22 07:16

    어느 한의대를 나오든,
    어느 수의대를 나오든, 
    한의대를 졸업하면 한의사이고,
    수의대를 졸업하면 수의사죠.

    결론은 한의대에서 수의대 갈 사람은 없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612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364 쌍둥아빠 2016.05.15
» '한의학 부적응자'들도 수의대에 가는 경우는 없지 않나요? 한의대마다 소위 '한의학 부적응자'들이 일부 있는 걸로 압니다.   한의대 부적응자들이 수의대로 갈아탔다는 얘기는 듣도보도 못한 거 같습니다.   부적응자들이 하는 말이 입결을 떠나 한의학에 대해 회의감을 느낀다고 하는데   그럼 수의대도 선택지로 가능하지 않나요? 어차피 대상이 다를 뿐 의학을 배우고 수술도 하... 15 2 2139 gsel 2018.01.19
11556 약간의 뭐랄까? 다짐글? 같은 겁니다ㅎㅎ 안녕하세요! 이제 18살인 정말 어리며 그리고 어린, 사람입니다. 원래 어릴 때부터 저는 경영학이나 철학에 정말 관심이 많았습니다, 허나 시간도 조금 지나고, 주변에서 여러 말씀을 들으며 이과로 방향을 돌리면서, 자연스레 전문직종에 관심을 돌리게 되었고 최근 1년에 들어서는 한의사에 그 관심이 가장 많이 가는 것 ... 3 8 908 pinkgyeonghan 2018.01.18
11555 원광한 18학번 신입생분들!!!필독!!!! 안녕하세요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학생회 ‘기분 좋은 변화,Re:本’입니다! 힘겨운 수험생활을 견뎌내고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에 합격하신 18 신입생 여러분들 고생 많으셨고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원광대학교 한의예과 18학번 카페가 개설되었습니다. 카페를 통해 신입생톡방,새터 및 입학전 활동을 알려드리기 때문에 ... 3 1 699 sim 2018.01.18
11554 소회. 까가 되는 길. 투정 받아주신 선배다운 선배, 후배다운 후배, 동기다운 동기들에게 먼저 감사의 인사 올립니다.   그런 건 있습니다. 대체 나보다 똑똑한 선배들은 어떻게 해서 이곳에서 버텨나간 건지 모르겠다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전 입학할 때부터 한의학이 별로였습니다. 아마 저같은 친구도 꽤 있겠지요. 왜 별로였냐구요? 그냥 ... 23 5 1848 花火 2018.01.18
11553 이번 정시에 최초로 가천한 경한 이과로 붙으신 분들 원점수가 어떻게들 되시나요? 영어 1등급 기준으로 국어 수학 과탐 원점수가 어떻게들 되시는지 궁금합니다. 3 1813 살얼음판 2018.01.18
11552 최소한 ‘의’를 붙인 직업을 갖는다면... 수입? 예 중요합니다.  전망? 예 중요합니다.      전 그 사실을 부정할 생각은 없습니다...실질적으로 여러 가치의 기준이 되기도 하니까요. 하지만 최소한 ‘의’라는 이름이 들어가 있는, 책임이라는 무게를 지니는 업을 갖고자 한다면, 각자의 환자에 집중을 하고, 그들의 문제를 해결하며, 그 과정에서 필요한 열쇠를 손... 4 11 1919 경한18예레기 2018.01.17
11551 이과원점수 이과 성적 원점수로 올해기준 제일 낮은곳은몇점정도될까요? 580 한의대아자 2018.01.17
11550 제마나인은 한의대 꿈꾸던 사람에게 오아시스 같던 곳인데.. 인터넷 다른 곳은 안가도 제마나인은 믿고 찾아오던 곳이였는데... 오염되서 흙탕물이 되가려는 모습을 보고 있자니 안타깝습니다. 제마나인 만큼은 계속 오아시스로 유지되길 바랍니다.   5 7 1475 익스트림 2018.01.17
11549 水木土 와 갈관박 두사람이 게시판을 분탕질하네요 갈관박은 그 유명한 북궁유인것 같고 水木土 이 인간은 정체가 뭔지 대충 알것같긴한데 몇일전부터 댓글 달기 시작하더니 수의대 글만 올라오면 미친듯이 댓글 다네요 . 특히 갈관박이란 사람은 기본 예의도 없고 불만 투성이에 인성도 입도 거칠어 분탕질엔 제격입니다.   달랑 두명이 한의학게시판에 들어와 수의대 관련글... 10 2 1055 rejong 2018.01.17
11548 한의대 수의대 현역수험생 입장에서 정리해봅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올해 수능을 치른 이과학생입니다. 한의대수의대에 대한 이야기가 많아 수험생들은 이 둘을 어떻게 인지하고있는지 간단하게 설명드리고자 해요.  1. 먼저 한의대에 대한 인식 분명 긍정적이지 않아요. 저는 특정한 장래희망이 없었기 때문에 주위사람들 말에 따라 의대를 준비했어요. 반면에 한의사를 주위... 25 4 2364 말하는대로 2018.01.17
11547 개판이네 불나방같네 참.  시간 지나면 아무 의미 없는것을.. 인간같지 않은 선배도 보이고. 불쌍한 후배도 보이고. 지금은 비하와 분노로 불타 살아가지만, 그거 다 꺼지면 그때부턴 무엇으로 살겁니까? 신선놀음 개씹선비가 하는 말이라고 들리겠지만 오랜만에 왔는데 너무 개판이라 싸질러봅니다. 3 9 1187 라면5개한번에먹기 2018.01.17
11546 . . 4 11 1204 Loveyourself 2018.01.17
11545 가천대 한의대는 좀 이상하게 가르치나요? 제가 제마나인 눈팅하면서 본 사람중 북궁x님하고 지금 논쟁중인 갈관x님    그리고 포만한에 투명인간 글 써서 잠깐 논란이 됐던 지피xx님   이 세분 공통점이 다 가천대 한의대시더라구요...   이 세분이 말씀하시는거보면 본인이 다니고있는 한의대에서 이상하게 가르쳐서 회의감 느껴서 그러시는것같은데...   정말 궁금... 20 1 1760 호갓신갓두 2018.01.17
11544 수의대다니다가 한의대가는 사람입니다 죄송합니다 제가 올린 글때문에 의도치않게 분란이 생겼네요   수의사, 한의사 각자 경쟁분야가 다르기 때문에 실제로 현실에서는 싸울 이유가 별로 없다고 생각합니다.   분란으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입으신 한의대, 수의대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습니다 47 2 2761 무의미 2018.01.17
11543 . . 10 1 1166 Loveyourself 2018.01.17
11542 수의대vs한의대?? 한의대 재학생입니다. 한의대 입학 후에 입시에 전혀 신경을 쓰지 않았는데 올해 제 동생이 원서를 써서 입시에 관심을 가져보니 좀 답답하기도 하고 그러네요 입결은 신경쓰이는 게 그리고 신경쓰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만은 저는 좀 의문인 것이... 수의대랑 한의대랑 비교하면 적성 제외했을 때 당연히 한의대라고 생각을... 62 2 2409 닉스 2018.01.17
11541 가천한의 18학번 신입생 드루와 안녕하세요 가천대학교 한의예과 학생부회장 양준홍입니다.   먼저 가천대학교 한의과대학에 합격하신 여러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신입생 카페, 입학 전 활동 등을 공지하기 위하여 18학번 신입생 단톡방을 만들고있습니다.   카톡ID:junhong0601   위의 아이디로 합격증 사진과 신분증 사진(주민번호 뒷자리 가리고... 170 가천한컴온 2018.01.17
11540 대전대학교 혜화인재 (인문) 1차합 자소서 올립니다.     쪽지를 몇 번 받아서 그냥 올립니다.   수능 전 면접이라 준비 하나도 안하고 가서 그런지 예비 3번 받았습니다. 뭐 제 실력일수도 있지만 준비 미흡과 순간 당황해서 대답을 못 한 질문이 몇 개 있어 아쉽긴 합니다.   자소서에 엄청나게 공을 들인건 아니지만 문과라 관련 스펙이 없어서 소재 관련해서 많이 고민했던... 4 file 2 493 총장님발가락 2018.01.17
11539 가천한 합격했습니다 ! 조기발표가 났네요 인문 981 점공 7등 초합했습니다 !   17 file 4 1921 전람회 2018.01.16
11538 대전대학교 한의과대학 18학번 신입생 카페에 초대합니다! 대전대학교 한의예과 18학번 신입생 여러분, 합격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여러분들이 6년 동안 사용하실 싸이클럽 카페가 개설되었답니다! 어서 가입하셔서 동기나 선배들도 만나고 다양한 정보도 얻어가세요!     :: 대전대학교 한의과대학 18학번 싸이클럽 http://club.cyworld.com/ClubV1/Home.cy/55496947     :: 가... 1 617 대전한모여요 2018.01.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3 Next
/ 5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