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508 좋아요 22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의대 구성원들 중 몇몇은 패배주의에 찌들어 가지고 자신의 생각이 모두의 생각인냥 말하고 다닙니다. 또 그 생각을 다른 사람들에게 주입하지 못해서 안달이고, 그렇지 않은 사람을 보면 '자기와 같은데 안그런척한다'며 착각해요.제발 그러고 살지 좀 맙시다. 

 

전 한의대 생활이 즐거워요 왜?

1.공부하며 자기 미래 커리어를 주어진 면허를 토대로 구성해나갈 수 있습니다. 전 제가 어떤 방식으로 업장을 구성해나가면 성공적일지 고민해가며 저를 거기에 맞추고 있습니다. 이 과정이 매우 즐겁구요. 

2. 제 주변인과 가족들에게 필요한 순간마다 도움을 줄 수 있단 점에서 기쁩니다. 객관적인 위치에서 보면, 금전적인 것이면 금전적인 것, 건강이면 건강 등 크게 아쉬운 것 없이 사랑하는 사람들을 지원해줄 수 있는 위치에 저와 여러분 모두 존재합니다. 

3. 온전히 자기만의 시간을 일년 중 사오개월 가량 가질 수있습니다. 방학을 자기만의 휴식 시간으로 온전히 보낼 수 있단거에 전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

4. 경제적으로 지원을 덜 받아도 됩니다.전 대학을 한번 다니다 군복무 마치고 한의대를 재입학 했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다 우러러보는 대학에 다녔지만 행복하진 않았습니다. 즐거움과 환희는 잠깐이였고매 순간이 치열했습니다. 저보다 잘난 사람들 뒤를 매번 쫒아갔고, 더 나아가기엔 현실적 여건이 어려웠습니다. 스펙을 위해 학원을 다닌다거나, 아무렇지 않게 다들 경험하고 오는 교환학생 조차 꿈 꿀 수없었습니다. 한의대에서는 저런 스트레스 없습니다. 일번과 같은 맥락으로, 면허 토대 위에 자기 미래 모습을 그려가기만하면 됩니다. 

 

이 외에도 여러가지 대학 내 행복의 요소들이 있을겁니다. 전 크게 이 네가지 요소에 매우 행복합니다. 제가 만나는 사람들도 좋고, 제가 하는 공부도 즐겁습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패배주의적 생각은 혼자하시고 다른 사람에게 주입하거나 일반화 하려 하지 마십시오. 전한련 의장이였던 자퇴생에게도 해당되는 말이겠으나, 그와 비슷한 생각에 빠져있는 몇몇 한의대생들에게 말해주고 싶습니다

  • ?
    열심히하겠습니다 2018.02.05 16:21
    좋은 글 감사합니다.
  • ?
    Loveyourself 2018.02.05 16:28
    본인이 한의대생이라서 못난게 아니라 못났다고 생각하고 못난 놈처럼 행동하니 못난겁니다. 행복한 것과 불행한 것은 동전의 양면입니다. 멍청한 생각을 하고 멍청한 말을 아무렇지 않게 뱉어대는 내부인들 보면 화가 납니다. 전 인터넷에 글 남기는거 안좋아합니다만, 인터넷에 헛소리 해가며 한의대생 전체가 미친놈인듯 한 인식 만들지 말아줬음 하네요 몇몇 학우분들
  • ?
    Loveyourself 2018.02.05 16:31
    특히, 디씨 일베 오르비 상주하며 생각 없이 글쓰시는분들. 본인이 의대 못가서 미래가 없는게 아니라 방구석에 앉아서 똥글 쓰며 찌질대니까 미래가 없는겁니다. 다른 구성원들에 비해 노력은 반의 반도 안해놓고 불평 불만만 늘어놓으면 세상 누가 좋아합니까? 인터넷에서 공감해주는 사람들 있으니 다 그런거 같죠? 그러지 좀 맙시다
  • ?
    코리메 2018.02.05 21:19

    많이 공감하는 글입니다
    패배주의에 쩔어 한의대생활이 도저히 적응안되면 그냥 자퇴하고 다른 전공 택해서 떠나면 됩니다 그러기 위해선 당연히 수능공부 다시 열심히 해서 대학입시에 재도전 해야겠죠
    한의대도 싫고 그렇다고 다시 수능공부하기도 싫고 또한 그걸 잘해낼 자신도 없고...
    그러다보니 늘 불평만 달고살고 다른 동기들이나 한의대생들 잘 적응하는 꼴도 보기싫고...
    그래서 허구헌날 방구석에 처박혀 한의대, 한의학 씹는글이나 도배하고 다니고...
    그리해야 스트레스가 풀리는건지...
    진정 바라건데 한의대 적응안되면 늦기전에 자퇴하든지 해서 얼릉 떠나시고 그리도 못하겠음 그냥 다른 사람들에게 똥물 튕기지말고 자중하고 조용히 살다 무사히 졸업이나 하길 바랍니다

  • ?
    weeklydays 2018.02.05 21:20
    좋은글
  • ?
    새벽 2018.02.05 22:41
    겪어보지 않아 잘은 모르겠으나 한의대생들 패배주의의 대부분이 의사 선망인것 같습니다.

    남의 떡이 커보이지요. 한의대생이 의사를 부러워하는건 한의대에서 어느정도 의학을 배우기 때문이라고 생각해요.
    만약 의대에서 한의학을 어느정도 가르쳤더라면 그쪽에서도 한약을 못쓰고 침을 못잡는 것을 아쉬워했을 지지도요. 지금 가지고 있는 한의학적 지식을 다 털어버리고 평균적인 수준의 GP의사로 바꿔준다고 하면 절대 거절입니다.

    지금은 의료이원화 체제입니다. 자신의 면허범위안에서 최선을 다하면 됩니다. 그리고 사회에서, 또는 환자를 위해 의사가 아닌 '한의사'가 할 수 있는 것들이 생각한 것보다 많아서 저는 지금 무엇부터 해야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우선은 병원수련을 시작했으니 전공공부부터 해야겠지만요.

    한의대생때는 꿈을 품고 공부하며 혹여나 헛된 백일몽이 아닐까 고민했습니다만, 한의사가 되어보니 꿈을 펼칠 하늘이 아직 높고 푸릅니다. 학계에서도, 사회에서도, 수많은 환자들도 역량있는 한의계 연구자, 한의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 ?
    광명 2018.02.05 23:26
    한의대 학생 때는 한의학으로 뭘 고치는지 잘 모릅니다. 임상 10년차 넘어가니 한의학으로 뭘 잘고치고, 양방에서 뭘 잘 못고치는지 잘 알게 됩니다. 전에 무릎 인공관절 수술을 권유 받았던 분이 저에게 치료받고 좋아지셔서, 최근에는 아파트 15층을 계단으로 운동삼아 몇 번씩 올라가는데, 무릎이 하나도 안 아프다고, 저에게 엄청 고마워 하십니다. 수술 할 상황에서 저에게 치료받고 수술안하고 정상적으로 생활하시는 분들은 저에게 평생을 믿고 치료 받으러 오시면서, 어디 한의원 이전하면 어디로 이전하는지 꼭 알려 달라고 당부 말씀하십니다.
  • ?
    셸비 2018.02.06 09:05
    천문관측이란 사람 북궁유와 동일인이거나 비슷한 부류의 학생인듯하네요.
    이런글에 첫번째로 '글쎄요' 눌르는거 보니... 필히 한의대 떠나야 할 사람인것 분명함
  • ?
    푸른하늘아래 2018.02.06 11:14

    천문관측은 북궁유와 동일인은 아닌 것 같습니다. 제마나인 가입일이 2012년 6월 16일이고 그 당시 한의대생 인증을 받았으나
    그 이후로는 재인증을 받지 않은 걸로 봐서 반수로 의대에 진학했거나 의대진학에 실패하고 북궁유처럼 눌러앉아 마지못해 한의대

    다니는 본과생 정도가 아닐까 추정해봅니다.

  • ?
    셸비 2018.02.06 20:26
    2012년 입학하신분이 아직까지 이런식으로 활동하는 것으로 보면 의대로 진학한 후에 제마나인에서 활동하는것이 유력해 보이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019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564 쌍둥아빠 2016.05.15
11602 선배님 질문이 있습니다   여러번 고민하다 제마나인에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혹시 문제되는 게 있다면 댓글로 꼭 말씀해주세요ㅠㅠ 오늘 국장 분위 받고 현타온 학생입니다... 팔분위 이하는 받아서 지역인재 받을 수 있을 줄 알았것만 9분위네요...ㅎ 초중고 다 형편이 어려워서 학원 한번 다녀본적 없고 학교에서도 장학금받으며 생활했습니다.... 3 682 choidox 2018.02.06
11601 생기부 한의학 관련 도서 질문 개학 후 1학년 생기부가 며칠간 열립니다. 그래서 수시를 위해 과학분야 도서기록에 한의학에 관련된 도서 몇 권을 추가하려고 하는데요  제가 아래에 적은 책들 몇 권 중에 이건 아니다(표현하기가 좀 어렵네요)싶은 책이 있나요? 너무 전문적이거나 오류가 있거나(?)한 책들을 좀 골라주시면 도서기록 작성에 큰 도움이 될... 5 529 2년만더고생하자 2018.02.06
11600 존경하는 한의사님 여러분은 존경하는 or 롤모델 한의사님이 있으신가요?? 있다면 누구신가요?? 1 854 화이트칼라 2018.02.05
11599 18학번입니다.대학교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등록이 며칠 안남았는데 갑자기 선택장애가 찾아왔어요 ㅠㅠ 제가 대전대와 대구한의대 중에 골라야하는데 도저히 어느쪽이 좋은 선택인지 모르겠어서 제3자의 의견 빌리고자합니다. 우선 조건은 대구한- 내년에 이사해서 통학 가능. 아는 분이 교수님. 아는 분들이 많음. 대학병원은 2개 대전대- 6년 자취or기숙사. 반액장... 10 1402 치킨은라이스치킨 2018.02.05
» 패배주의 좀 주입하지 마세요 한의대 구성원들 중 몇몇은 패배주의에 찌들어 가지고 자신의 생각이 모두의 생각인냥 말하고 다닙니다. 또 그 생각을 다른 사람들에게 주입하지 못해서 안달이고, 그렇지 않은 사람을 보면 '자기와 같은데 안그런척한다'며 착각해요.제발 그러고 살지 좀 맙시다.    전 한의대 생활이 즐거워요 왜? 1.공부하며 자기 미래 커... 10 22 2508 Loveyourself 2018.02.05
11597 한자 따로 공부 한의대 18학번인데 한자능력검정시험 공부하면 나중에 좀 도움이 될까요? 한자 문외한은 아닙니다 한자 3급입니다 (딴 지 6년이 다 되가지만...) 12 962 열심히하겠습니다 2018.02.05
11596 . . 18 7 3507 Loveyourself 2018.02.05
11595 은행별 전문직 대출한도표   법조계는 판검변, 의료계는 의치한의사 한정 VIP로 우대되며 위에 상응하는 대출 지원 6 file 1 2610 gsel 2018.02.04
11594 유출된 한양대 로스쿨 학벌 카스트 등급표     1 file 1 1835 gsel 2018.02.04
11593 매해 SKY 수천명이 7,9급 시험에 매달리는 현실     6 file 1 2267 gsel 2018.02.04
11592 세명대 한의대 18학번 신입생 단톡 없나요? 단톡은 따로 없이 다음 카페에서만 OT, 입학식 같은 행사 일정 공시해주시는 건가요?? 궁금합니다ㅎㅎ 4 606 쨍하고해뜰날 2018.02.03
11591 가천대 한의예과 문과 수석 전액장학금 타려면 장난 아닙니다 대충 체감이 어느정도로 공부를 해야 할까여 현제 제 작년 6월 수학점수 문과로 48점입니다 목표는 올해 가천대 한의예과 19학번 문과정시 전액 장학금입니다 선배님들의 조언 부탁드립니다 잠은 몇시간 공부는 몇시간 운동은 얼마나 수능전에 뭘해야 되는지 알려주시면 올해 입학해서 좋은 한의사 되겠습니다 절때 장난 아... 17 2866 한으짱 2018.02.03
11590 대전한이랑 대구한의 대전한이랑 대구한 예과1학년 시간표  대략적으로 알수없나요?? 예전에 어느분이 시간표 올려주신거 본것같아서요 3 1010 지금 2018.02.03
11589 동국한의 18학번 카페 있어요~~~ http://m.cafe.daum.net/dghani18./   신입생분들은어서와서 가입해주세요~~ 빨리만나보고싶어요!!!!!^^   348 dghni17 2018.02.03
11588 한의대에 군면제자가 가면 건강상 혜택을 받는 게 있나요? http://gall.dcinside.com/board/view/?id=oriental_medicine&no=211601&page=1     간만에 디씨 한의학갤(쓰레기 사이트지만)보다가 관련글(윗 링크) 보고 문득 저도 궁금하네요. 저도 건강이 안 좋아서 군면제 판정 받은 사람이라 진짜 궁금합니다. 이렇게 몸이 안 좋은 경우 한의대에 가면 받는 혜택이란게  많을... 6 1 1042 KOP 2018.02.03
11587 뜬금없는 질문이 있습니다 한방동물병원에 대해서 아시나요? 의료인 다큐를 찾아보다가 수의사 다큐도 보게되었는데 노견 디스크를 침치료와 한약으로 하는 수의사분이 나왔거든요 스테로이드를 쓰지 않는 다는 점에서 보호자분들도 만족하시고 여러모로 저에게 굉장히 충격적인 다큐였습니다   이런 분들은 면허가 두개인걸까요? 수의대 졸업하시고 ... 4 1067 물조 2018.02.02
11586 같이 보면 좋은글인것 같아서 올립니다 저번에 댓글로 대화를 하면서 한의학에 대해 오해를 하는 학생들이 참 많다고 느꼈습니다. 한의계 내부자가 아닌 외부 과학자의 시각에서 한의학을 바라본 글이 있어 같이 나누고자 올립니다 시간되는 학생분들은 꼭 읽어보세요^^      https://www.facebook.com/KIM.Seokhyeon.ik/posts/1909565665721933 9 15 2041 트로이 2018.02.02
11585 원광한 18학번 신입생분들 필독!!!!!! 안녕하세요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 학생회 ‘기분 좋은 변화,Re:本’입니다! 힘겨운 수험생활을 견뎌내고 원광대학교 한의과대학에 합격하신 18 신입생 여러분들 고생 많으셨고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원광대학교 한의예과 18학번 카페가 개설되었습니다. 카페를 통해 신입생톡방,새터 및 입학전 활동을 알려드리기 때문에 ... 476 sim 2018.02.01
11584 동의대 한의대 합격자분들! 합격을 축하드립니다!! 010 7703 3150 으로 연락바랍니다. 새터 및 입학 관련 공지드립니다. 합격증서 보여주셔야 합니다 ㅎㅎ 3 756 박귀욤꺼 2018.01.31
11583 이런글 남겨도될지ㆍㆍ 이런글 남겨도될지 모르겠습니다 어머니께서 금일 돌아가셨습니다ㆍㆍ     좋은데 가시라고  기도힌번씩만ㆍ부탁드립니디ㆍㆍ 33 3165 한의대아자 2018.01.31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588 Next
/ 5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