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457 좋아요 0 댓글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올해 하늬대 입결 어찌 되는 지 아시는 분 계시나용

 

밑의 첨부자료는 고속님 자료여서 뭔가 좀 캥기긴 하지만 그래도 최종 기준이라 상당히 정확할거라고 생각하는데...

한의대만 없네용 ㅇㅅaㅇ,,,,

 

 

KakaoTalk_20180226_172525455.jpg

 

  • ?
    태양인이제마 2018.02.26 18:13
    머가리가 고속후퇴라 그래요ㅋㅋ
    자존심때문에.... ㅇㅅㅇ같은샛기죠
  • ?
    K.D 2018.02.26 18:14
    오르비에서 다른팀이 3월에 최종입결 올리지않나요?
  • ?
    암바사 2018.02.26 21:53
    한의대 입결 낮게잡았다고 뭐라해서 일부러 뺏다고합니다.
  • ?
    살얼음판 2018.02.26 22:57
    경한도 대략 1.5% 정도, 건수>=경한 으로 알고 있습니다. 수의대가 선방하긴 한 모양입니다.
  • ?
    가가가 2018.02.27 02:05
    ㄷㄷ...경한이 건수에 밀리다니요... 이럴 수가ㅠ
  • ?
    살얼음판 2018.02.27 14:27
    글쎄요. 1.5%가 뉘집 애 이름도 아니고~~건수가 올라온거지 경한이 낮다고 생각은 안합니다. 설령 낮다쳐도 고신의 원광의 등 의대랑도 겹치구요. 수험생 입장에선 쉽지 않은건 여전합니다.
  • ?
    수굴렛 2018.02.27 02:25

    고속성장이 한의대입결 넣은 가장 최근자료만 봐도 경한이 건수보다 높네요. 물론 표본수가 가장 많은 물공아테나팀 입결표가 나와봐야 알겠지만요. 아직 1 8입결을 논할 시기는 아니라고 봅니다.

  • profile
    强仁[QiangRen] 2018.02.27 10:14

    이런 입결표를 볼 때마다 느끼는점.

    의치대는 서울대-연세대-고려대 & 인서울 & 국립대에 많이 포진되어 있어 상대적으로 입결이 고평가 되고
    수의대는 서울대&국립대에 있어 상대적으로 입결이 고평가 되는데 반해
    한의대는 인서울이라곤 경희대&부산대 제외 전부 지방사립에 있어 상대적으로 입결이 저평가 된다는걸 느낌.

    특정학과를 깎아 내리고 싶은 생각은 전~혀 없으나, 치대만 보더라도 동일조건으로 지방의대-지방치대 이렇게 비교하면(지역인재 제외) 의대에 명백히 밀리는 현상인데, 서울대-연세대의 역할로 대충보면 의대랑 큰 차이 없어보임.ㅋ...

  • ?
    KOP 2018.03.03 03:29
    이런 공신력없는 입결표는 왜 갖고 오는건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227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636 쌍둥아빠 2016.05.15
11665 지금이 전망따질 시간인가요.. 곧 한의대 문 닫힙니다. 아래 연정님처럼 전망따질 시간에 빨리 공부해서 한의대 들어가시는게 좋을 듯합니다.   2년후에 의대 치대 학편 종료되고 3년후에 약대가 수능으로 들어옵니다.   지금 의치학편/의치전/피트약대.. 여기에 매달리는 인원이 연간 수만명에 달합니다.   지원 자격상 다수가 나이 있으신 분들이고 나름 공부가닥 있으신 분들이... 8 2 4607 Pp 2018.03.04
11664 한의사 전망이 좋은가요 요즘 기사를 보면 한의원 경영이 정말 어렵고 힘들다고 하던데. 왜 한의대 갈려고 모두 그려죠. 기사가 틀린건가요 17 3959 연정 2018.03.03
11663 캠스터디 추가모집합니다 하루 8시간 이상(휴일2시간이상) 한 주당 최소 50시간 이상 목표시간 정해서 벌점 부과하면서 캠스터디하고 있어요 외장캠과 컴퓨터(데스크탑,노트북) 필요합니다.   널널하진 않고 벌점 초과시 일 주 강퇴도 되고 하니 이 조건이 괜찮다고 생각하시면 제게 카톡주세요 minervia입니다. 카톡으로만 꼭 연락주세요. 하실 때 ... 1 164 stellah 2018.03.03
11662 2019한의대스터디모집<댓글x,쪽지o> 안녕하세요!! 한의대스터디의 스터디장을 맡고 있는 사람입니다. 이전에도 제가 썼던 한의대스터디모집글을 읽으셨던 분이 많으실테고 이미 저희 스터디소속이신분도 적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이번 스터디모집은 기존과는 다른 스터디임을 사전에 밝히고 이야기를 시작하려합니다. 기존스터디의 경우는 자유스터디를 표방하여... 2 335 only한의 2018.03.03
11661 N수생 오프스터디 구합니다 n수생 오프스터디 구해봅니다4월부터 할 생각입니다지역은 서울,경기권이고 정보의공유,친목의 의미보다도 강제력이 있었으면 해서 스터디를 구합니다문이과,성별은 딱히 상관없고 스터디를 통해 자신의 성실함이 조금 더 올라가고 통제력이 더 늘기를 바라는 분들은 쪽지 주세요   기본적인 공부 시간대는 오전 출석체크(8~... 329 gonnabe2580 2018.03.02
11660 꼭 한의대를 가고야말것이다.... 꼭!! 5 863 미미도미도 2018.03.02
11659 올해 문과 입결 어떤가요? 문과 한의대 입결 sky와 비교하면 어떤가요?   올핸 자료가 잘 안보이네요 ㅠㅜ 4 2 1936 포카Lee 2018.03.02
11658 26살 늙은이 한의대가려합니다.. 올해26살인데 어떨까요ㅠ 나이많으신분들 한의대에 많이계신걸로알고있는데 26살이면 많은편인가요? 14 3065 미미도미도 2018.03.02
11657 칠전팔기..  몇번째 쓰러진지 모르겠습니다..   18수능에서 또 다시 쓰러진 후 다시 일어설 수도 없고 아무것도 손에 잡히지 않았습니다.   주변 지인분을 통해 지금은 공부를 내려놓고 다른 일을 배우며 하루하루 살고 있는데   무너진 마음이 다시 일어날 생각을 안하네요..      우리에게 익숙하고 쉬운 사자성어 '칠전팔기'이지만 ... 1 566 세븐스타 2018.03.01
11656 약대 마지막해 배치표입니다 당시 한의대는 정점에서 내려오긴 했지만 그래도 죽지 않은 상황이었고 약대또한 4년제 메리트와 지금보다 정원이 적은 상황이었죠. 그리고 막차라고 해서 입결이 일시적으로 더 올랐었다고 합니다.   약대는 수능 역사상 항상 한의대보다 한수 아래였고 같은 그룹도 아니었으나 21입시는 08입시와 워낙 상황이 다르기에 예... 15 file 1 3199 Pp 2018.03.01
11655 약대 21입시 복귀시 입결 약대가 수능시절 수의대보다는 높았고 한의대보다는 아래였다고 알고 있습니다. 근데 예전이라 앞으로 약대 복귀시 향후 전망을 어떻게 잡으시는지도 궁금합니다. 의치한 체제에 변화를 예측하는 사람들도 있는데 가능할까요? 3 1 1413 KOP 2018.03.01
11654 30대에 진학하시는 분들은 보통 과외로 학비와 생활비를 충당하시나요? 현재 30대초중반 공기업 재직중인 SKY 남자 졸업생입니다.   올해 수능준비해서 한의대 진학을 계획하고 있는데요.   30대에 한의대 진학하시는분들은 결혼을 둘째치더라도   보통 학비와 생활비는 멀로 충당하시는지 궁금합니다.   과외를 아무리 많이 해도 한달에 150이상 버는게 쉽지 않을거같아서 여쭤봅니다.     14 2837 고지방왓더팻우유 2018.02.28
11653 전공교과서들은 개정판이 안나요나요?  조금 오래 된 책이 많네요. 개정되거나 최신판 이런식으로 바뀌는 과목도 있나요? 3 694 한의합 2018.02.27
11652 학교에서 배운 것 만으론 침술을 잘 쓸 수 없나요? XX침술 하면서 여러가지 침술이 존재는 하는거 같더라구요 어떤 사람 포스트를 보면 학교 수업은 한계가 있어서 스승님을 구해서 XX침술법을 배웠다고하고... 개인적으로 논문이나 자료를 보면서 더 공부할 순 있겠지만 요즘엔 학교에서도 임상에서 쓸 수 있을만큼 표준화된 침술을 가르치나요? 그 포스트가 쪼금 옛날 포스... 3 1335 한의합 2018.02.27
11651 건국대 수의대 입결은 넌센스죠. 사실상 영어 미반영이나 마찬가지고, 원래 그곳의 정확한 위치는 최근 2개년만 봐도 한의대 중간 정도보면 잘 봐준 겁니다. 이건 16 17 최종 입결표 보면 아실 거고요.   그리고 그 자리도 정말 예전에 비하면 엄청나게 올라온 거고요. 불과 몇년 전만 해도 예전에는 한의대랑 겨우 겹칠까 말까하거나 그보다도 아래였습니다... 1 1 1734 gsel 2018.02.26
11650 한의업계과 한의사의 비젼에 대한 생각 아이 둘 모두 지방한의학과 ,서울의 한의예과를 다니게 되었는데요. 그 동안 제마나인에서  도움도 많이 받았지만,의아한 점 한가지만 질문드릴께요.   제가 보는 관점에서는 이전보다 한의업이  좀 더 국가 정책 적으로 제도권(?)의학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과거의 한약 시장에서 점차 의보체계로 편입된... 4 2414 pakis2725 2018.02.26
» 이과 입결이라는데 여기 왜 한의대는 없는 거죵... 올해 하늬대 입결 어찌 되는 지 아시는 분 계시나용   밑의 첨부자료는 고속님 자료여서 뭔가 좀 캥기긴 하지만 그래도 최종 기준이라 상당히 정확할거라고 생각하는데... 한의대만 없네용 ㅇㅅaㅇ,,,,       9 file 2457 가가가 2018.02.26
11648 이게 사실인가요? 모사이트에 이런 글이 올라왔네요     제목:한의사들이 한의학 연구를 안하는 이유     이게 사실인가요?   저는 한의사의 연구결과는 한의사들이 쓸 수 있고 양의사들의 연구결과는 양의사들이 쓸 수 있고 그런건줄 알았는데...   위 글이 사실인가요? 그럴리가 없겠죠 설마? 그렇다면 한의사들이 연구를 할 리가...   혹시... 7 file 2786 effehos 2018.02.25
11647 문이과 선택 조언부탁드립니다. 현재 연고대에 재학중인 재수생인데, 삼반수를 생각중입니다. 계속 문과로 시험을 치렀고, 보통 국어에서 1~2개, 수학에서 2개 정도 틀렸습니다. 수학이 제일 약점과목이고, 국어도 만점은 쉽지 않더라고요.   근데 매번 수능 때가 되면 한 과목씩 말썽을 부립니다. 작년에는 영어가... 올해는 국어를 갑자기 3개를 틀려서 ... 3 1039 경한가한세한 2018.02.24
11646 한의천재와 양의천재의 대결? 이 드라마 보려고 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_d0MS4DZCj4     배우진도 수준급인 거 같고요. 쉬는 시간에 조금씩 보려고 합니다. 재미있을 거 같네요. 혹시 이런류의 드라마 또 있을까요?     오지호 탤런트, 영화배우 출생 1976년 4월 14일 (만 41세), 전남 목포시                     김승우 영화배... 6 file 1 1945 KOP 2018.0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90 Next
/ 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