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963 좋아요 0 댓글 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요즘 기사를 보면 한의원 경영이 정말 어렵고 힘들다고 하던데. 왜 한의대 갈려고 모두 그려죠. 기사가 틀린건가요

  • ?
    오십대한의사 2018.03.03 23:11
    한의원 경영이 전보다 어려워진 것은 맞습니다 모든 것은 상대적입니다. 그나마 한의사가 다른 많은 직업보다는 괜찮은 편이기 때문에 점수가 높은 겁니다. 거의 모든 직업이 미래가 아주 불확실합니다. 사회 나와보시면 압니다.
  • ?
    잉겅 2018.03.04 03:06
    사람마다 달라요 전망자체는 좋은편이 아니죠
  • ?
    gsel 2018.03.04 04:21

    개원은 될놈될이고요. 한마디로 케바케고 이건 모든 직종 공통이죠. 잘 되는 곳은 무지 잘 됩니다. 심지어 신졸이라도 대박치는 경우들 종종 나와요.

    그리고 한의사는 편하게 월 500 이상의 고수입이 보장되는 요양병원이라는 보험도 있고요. 거기에 유급만 면할 수 있다면 학점도 신경 쓸 필요 없고 남자 미필들은 군문제도 해결가능하죠. 전문의도 필요없어서 로딩기간도 훨씬 짧고요.

    사회적 지위도 높지요. 현실에서 한의사면 다들 찍소리 못해요. 인터넷에서나 키보드질 하는 거죠. 한의대 들어가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사람들이 잘 알죠. 게다가 의치한이라는 최고로 치는 전문직에 속하고요.

     

    거기에 삶의 질도 전문직 중 최고수준이라 요즘 시대 트랜드에 맞죠. 정년도 없고요. 그만큼 몸이 편하다는 거죠.


    점수가 높을 수밖에 없어요. 한마디로 충분히 괜찮은 인생이 보장되니까요.

  • ?
    살얼음판 2018.03.04 15:18
    한의사이신가봐요...
  • ?
    gsel 2018.03.04 15:35

    아닙니다 ㅋㅋ 이미 누구나 다 아는 사실을 적었을뿐인데 한의사라뇨 ㅋㅋ 말에 가시가 있으시네요. 

  • ?
    rejong 2018.03.04 09:05

    님 댓글보면 한의사에 대해 굉장히 안좋은 시각을 가지고 있던데 여긴 왜 들어오시는지 잘모르겠네요.
    개원가 전망은 한의원만 안좋은것이 아니라 의치한수 모두 예전보다 좋지않습니다. 기레기들이 뭘 정확하게 알겠습니까. 전문적이고 구체적인 내용은 지뿔도 모르고 그냥 수박 겉핥기식 지식으로 자극적인 기사쓰기 바쁜데요. 입시사이트에서 죽어라 까대고 그 영향으로 님 주변에 님같이 안좋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분명히 많은것 같은데 어느정도 입결이 유지되는 것이 이해가 안되지요?
    입시생이나 학부모들이 인생이 걸렸는데 비전문가인 님도 아는 한의대의 어두운 전망을 모르는 생각없는 사람들 아닙니다. 반대로 아무리 한빠들이 인터넷에 도배를 해도 입결은 거의 변하지 않습니다. 그냥 딱 입결정도의 전망이라 보심 됩니다. 생각보다 요즘 학생들이나 학부모들 굉장히 냉정한 판단을 하십니다.

  • ?
    태양인이제마 2018.03.04 09:40
    논외지만 세상에 한빠가 어디있어요
    항간에 빠가 까를 만든다는 무적의 논리로 자신은 어쩔수 없이 까가 되었다라고 하는 병x들이 있는데 개소리라고 봅니다.
    반대로 양빠도 있는건가요그럼ㅋㅋ
  • ?
    rejong 2018.03.04 09:44

    양빠뿐아니라 양의 신봉자들 올비만 가도 차고 넘치죠ㅋㅋ

  • ?
    태양인이제마 2018.03.04 10:03
    아 사람들이 그런 인간을 양빠라고 부르냔겁니다ㅋㅋ한빠란 단어만 있죠 열여덟
  • ?
    살얼음판 2018.03.04 15:16
    한의사이신가요?
  • ?
    생명과학3 2018.03.04 10:31

    한의원 뿐만 아니라 치과나 동네의원 등등 검색해보면 다 경영난이 심각하다~ 수두룩하게 망한다~ 등등 자극적인 기사들 넘칩니다

  • ?
    댓군 2018.03.04 12:03
    전망 별로입니다. 비트코인 전업 투자자 추천드립니다.
  • ?
    살얼음판 2018.03.04 15:17
    ㅎㅎㅎ 비트코인하는 분들 많긴 하더군요
  • profile
    强仁[QiangRen] 2018.03.04 17:59

    한국(동양) 사회 특유의 나이 위주 문화, 갑을 문화로 인한 정신적 모멸감, 노동자 천시 문화(천민 자본주의), 일부 민도낮은 사람들과 조직에서 어울려야하는 고통으로 부터 ('상대적으로') 해방될 수 있는 몇 안되는 손꼽히는 직업입니다. 개원 의치한약수, 변호사 정도지요. 개중에서도 조직이라는 곳에 속하는 비율이 압도적으로 적은 치과, 한의사가 최고입니다. 또 이중에서도 한의계 특유의 유한 분위기는 양방이나 법조계에서는 기대조차 어렵구요. 

    무튼 지금 시대는 일반 샐러리맨이고, 한의사고 한의사 할배고 의사고 그냥 받는 월급으로, 페이로 신흥 부르주아 층에 입성하는건 불가능합니다. 자본이 자본을 낳는 시대입니다.

    그렇다면 최소한 정신적 고통에서 상대적으로 많이 벗어날 수 있는 한의사가 일반 직업과는 비교하기 힘들다고 생각이 듭니다.

    헬조선이라는 말이 단순히 경제적인 이유로 등장한 말은 아니에요. 자기 주장 강하고, 그 열정 넘치던 10~20대들의 청춘들의 가치관 자체를 완전히 '놓아버리게 만들어 버리는 것' 이게 지금의 현대 한국 사회의 노동자의 현실입니다. 

     

    한의사 전망 구리다고 나불거리는 '것들' 일 한번 안해보고 남편월급으로(여성비하아님 vice versa), 부모가 준 용돈으로, 국가돈, 기업돈, 학생들 돈으로 룸이나 다니고 삥듣으며 살아가는 모 직업들(대한민국을 좀먹는 3대 쓰레기 직업, 운좋게 한국 경제 팽창기에 거저먹은 직업 3인방으로써 지식인 타령하지만 실제 얘기해보면 자기 분야외엔 지식이라곤 전혀없음. 나 누구요 하길 좋아하는 전형적 한국인)이 뇌에 꽃밭 만들어놓고 로맨스나 그리고 있는 인간들의 개소리 입니다. 전쟁 터졌는데 총알받이 사병이 낫나요? 아니면 장교가 낫나요? 근데 이것들은 장교도 전쟁나면 전장에 나가야되니 장교도 별로다. 이 지X 하고있는겁니다. 누가 전장나가고 싶나요? 그냥 기득권, 자본가처럼 전장에 나가기 싫은게 인간이죠.

     

    그런 사람들 막상 자기들이 돈 못벌면 굶어죽는 철저한 자본주의 라는 자본가 기득권이 만들어 놓은 땅따먹기 전쟁틀에서 본인들이 전쟁 나가서 되는 입장이라면, 그래서 목숨 진짜 걸어야되는 입장이라면, 전문직이 어쩌고 저쩌고 이딴 개소리 못합니다. 

     

  • ?
    삼봉 2018.03.04 20:02
    법조계 중 검찰은 진짜 아주 그냥.
    워라밸 이딴거 없고요. 위계 문화 그리고 거기서
    오는 비합리적 적폐가 어마어마합니다
  • ?
    살얼음판 2018.03.08 13:23
    공대나 수의대 가세요^^
  • ?
    한의합 2018.05.23 15:54
    1학년이지만 겨울방학때 들어오기 전부터 전망에대한글 엄청나게 많이검색했어요 저도
    하지만 요즘 느끼는 것은 일단은 상위권 이상의 직업이다 그리고 그 이상의 성공을 거두느냐는 다른 모든 직업과 마찬가지로 자기능력안에 있는거 같아요. 그리고 한의사 정도면 그 포텐을 터트리기엔 매우 괜찮은 스타트점이라고 생각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233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639 쌍둥아빠 2016.05.15
11666 한의대생 대출 관련 문의드려요 본1때 1000 본3때부터 3000이 대출가능하다고 했는데   학자금대출 이용한 상태이면 신용대출은 이용불가능하나요? 4 1649 18원광한 2018.03.04
11665 지금이 전망따질 시간인가요.. 곧 한의대 문 닫힙니다. 아래 연정님처럼 전망따질 시간에 빨리 공부해서 한의대 들어가시는게 좋을 듯합니다.   2년후에 의대 치대 학편 종료되고 3년후에 약대가 수능으로 들어옵니다.   지금 의치학편/의치전/피트약대.. 여기에 매달리는 인원이 연간 수만명에 달합니다.   지원 자격상 다수가 나이 있으신 분들이고 나름 공부가닥 있으신 분들이... 8 2 4610 Pp 2018.03.04
» 한의사 전망이 좋은가요 요즘 기사를 보면 한의원 경영이 정말 어렵고 힘들다고 하던데. 왜 한의대 갈려고 모두 그려죠. 기사가 틀린건가요 17 3963 연정 2018.03.03
11663 캠스터디 추가모집합니다 하루 8시간 이상(휴일2시간이상) 한 주당 최소 50시간 이상 목표시간 정해서 벌점 부과하면서 캠스터디하고 있어요 외장캠과 컴퓨터(데스크탑,노트북) 필요합니다.   널널하진 않고 벌점 초과시 일 주 강퇴도 되고 하니 이 조건이 괜찮다고 생각하시면 제게 카톡주세요 minervia입니다. 카톡으로만 꼭 연락주세요. 하실 때 ... 1 164 stellah 2018.03.03
11662 2019한의대스터디모집<댓글x,쪽지o> 안녕하세요!! 한의대스터디의 스터디장을 맡고 있는 사람입니다. 이전에도 제가 썼던 한의대스터디모집글을 읽으셨던 분이 많으실테고 이미 저희 스터디소속이신분도 적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이번 스터디모집은 기존과는 다른 스터디임을 사전에 밝히고 이야기를 시작하려합니다. 기존스터디의 경우는 자유스터디를 표방하여... 2 335 only한의 2018.03.03
11661 N수생 오프스터디 구합니다 n수생 오프스터디 구해봅니다4월부터 할 생각입니다지역은 서울,경기권이고 정보의공유,친목의 의미보다도 강제력이 있었으면 해서 스터디를 구합니다문이과,성별은 딱히 상관없고 스터디를 통해 자신의 성실함이 조금 더 올라가고 통제력이 더 늘기를 바라는 분들은 쪽지 주세요   기본적인 공부 시간대는 오전 출석체크(8~... 329 gonnabe2580 2018.03.02
11660 꼭 한의대를 가고야말것이다.... 꼭!! 5 863 미미도미도 2018.03.02
11659 올해 문과 입결 어떤가요? 문과 한의대 입결 sky와 비교하면 어떤가요?   올핸 자료가 잘 안보이네요 ㅠㅜ 4 2 1937 포카Lee 2018.03.02
11658 26살 늙은이 한의대가려합니다.. 올해26살인데 어떨까요ㅠ 나이많으신분들 한의대에 많이계신걸로알고있는데 26살이면 많은편인가요? 14 3067 미미도미도 2018.03.02
11657 칠전팔기..  몇번째 쓰러진지 모르겠습니다..   18수능에서 또 다시 쓰러진 후 다시 일어설 수도 없고 아무것도 손에 잡히지 않았습니다.   주변 지인분을 통해 지금은 공부를 내려놓고 다른 일을 배우며 하루하루 살고 있는데   무너진 마음이 다시 일어날 생각을 안하네요..      우리에게 익숙하고 쉬운 사자성어 '칠전팔기'이지만 ... 1 566 세븐스타 2018.03.01
11656 약대 마지막해 배치표입니다 당시 한의대는 정점에서 내려오긴 했지만 그래도 죽지 않은 상황이었고 약대또한 4년제 메리트와 지금보다 정원이 적은 상황이었죠. 그리고 막차라고 해서 입결이 일시적으로 더 올랐었다고 합니다.   약대는 수능 역사상 항상 한의대보다 한수 아래였고 같은 그룹도 아니었으나 21입시는 08입시와 워낙 상황이 다르기에 예... 15 file 1 3204 Pp 2018.03.01
11655 약대 21입시 복귀시 입결 약대가 수능시절 수의대보다는 높았고 한의대보다는 아래였다고 알고 있습니다. 근데 예전이라 앞으로 약대 복귀시 향후 전망을 어떻게 잡으시는지도 궁금합니다. 의치한 체제에 변화를 예측하는 사람들도 있는데 가능할까요? 3 1 1414 KOP 2018.03.01
11654 30대에 진학하시는 분들은 보통 과외로 학비와 생활비를 충당하시나요? 현재 30대초중반 공기업 재직중인 SKY 남자 졸업생입니다.   올해 수능준비해서 한의대 진학을 계획하고 있는데요.   30대에 한의대 진학하시는분들은 결혼을 둘째치더라도   보통 학비와 생활비는 멀로 충당하시는지 궁금합니다.   과외를 아무리 많이 해도 한달에 150이상 버는게 쉽지 않을거같아서 여쭤봅니다.     14 2840 고지방왓더팻우유 2018.02.28
11653 전공교과서들은 개정판이 안나요나요?  조금 오래 된 책이 많네요. 개정되거나 최신판 이런식으로 바뀌는 과목도 있나요? 3 695 한의합 2018.02.27
11652 학교에서 배운 것 만으론 침술을 잘 쓸 수 없나요? XX침술 하면서 여러가지 침술이 존재는 하는거 같더라구요 어떤 사람 포스트를 보면 학교 수업은 한계가 있어서 스승님을 구해서 XX침술법을 배웠다고하고... 개인적으로 논문이나 자료를 보면서 더 공부할 순 있겠지만 요즘엔 학교에서도 임상에서 쓸 수 있을만큼 표준화된 침술을 가르치나요? 그 포스트가 쪼금 옛날 포스... 3 1335 한의합 2018.02.27
11651 건국대 수의대 입결은 넌센스죠. 사실상 영어 미반영이나 마찬가지고, 원래 그곳의 정확한 위치는 최근 2개년만 봐도 한의대 중간 정도보면 잘 봐준 겁니다. 이건 16 17 최종 입결표 보면 아실 거고요.   그리고 그 자리도 정말 예전에 비하면 엄청나게 올라온 거고요. 불과 몇년 전만 해도 예전에는 한의대랑 겨우 겹칠까 말까하거나 그보다도 아래였습니다... 1 1 1735 gsel 2018.02.26
11650 한의업계과 한의사의 비젼에 대한 생각 아이 둘 모두 지방한의학과 ,서울의 한의예과를 다니게 되었는데요. 그 동안 제마나인에서  도움도 많이 받았지만,의아한 점 한가지만 질문드릴께요.   제가 보는 관점에서는 이전보다 한의업이  좀 더 국가 정책 적으로 제도권(?)의학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과거의 한약 시장에서 점차 의보체계로 편입된... 4 2418 pakis2725 2018.02.26
11649 이과 입결이라는데 여기 왜 한의대는 없는 거죵... 올해 하늬대 입결 어찌 되는 지 아시는 분 계시나용   밑의 첨부자료는 고속님 자료여서 뭔가 좀 캥기긴 하지만 그래도 최종 기준이라 상당히 정확할거라고 생각하는데... 한의대만 없네용 ㅇㅅaㅇ,,,,       9 file 2458 가가가 2018.02.26
11648 이게 사실인가요? 모사이트에 이런 글이 올라왔네요     제목:한의사들이 한의학 연구를 안하는 이유     이게 사실인가요?   저는 한의사의 연구결과는 한의사들이 쓸 수 있고 양의사들의 연구결과는 양의사들이 쓸 수 있고 그런건줄 알았는데...   위 글이 사실인가요? 그럴리가 없겠죠 설마? 그렇다면 한의사들이 연구를 할 리가...   혹시... 7 file 2788 effehos 2018.02.25
11647 문이과 선택 조언부탁드립니다. 현재 연고대에 재학중인 재수생인데, 삼반수를 생각중입니다. 계속 문과로 시험을 치렀고, 보통 국어에서 1~2개, 수학에서 2개 정도 틀렸습니다. 수학이 제일 약점과목이고, 국어도 만점은 쉽지 않더라고요.   근데 매번 수능 때가 되면 한 과목씩 말썽을 부립니다. 작년에는 영어가... 올해는 국어를 갑자기 3개를 틀려서 ... 3 1040 경한가한세한 2018.0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90 Next
/ 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