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선생님기사_50부(흑백).jpg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그동안 한의대생들의 동의보감 입문서 역할을 톡톡히 해왔던 <특강 동의보감>이 10년 만에 업그레이드돼 <동의보감 특강>이라는 제목으로 출간, 개원한의사들의 동의보감 임상활용서로 적극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 정행규 원장(본디올홍제한의원·대한형상의학회 명예회장)은 “이번에 발간된 책은 동의보감에 나온 이론을 철저히 분석해 각 병증의 원인을 분석하고 어떤 경우에는 분석한 내용을 재배열하는 등 일반 한의사가 임상에 동의보감을 활용하는 방법을 중심으로 저술했다”며 “또한 ‘생긴 모습이 다르면 증상이 같아도 치료법이 다르다’는 동의보감의 본래 의미를 충실히 반영해 형상에 따른 치료표 70여 개를 만들어 증상보다는 형상 위주로 병을 치료하도록 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1700여건의 임상례를 수록해 한의사들이 쉽게 이해하고 임상에서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실제 이 책에 수록된 임상례들은 지난 30여 년간 정 원장이 치료한 사례를 모아놓은 것으로 자신의 임상 노하우를 있는 그대로 공개하고 있으며, 이와 함께 형상의학회 교수진과 회원 40여명의 치험례 180건이 함께 수록돼 있다.

 

한의대생 시절부터 앓고 있던 위장병으로 큰 고생을 하다가 형상의학의 창시자인 지산 박인규 선생을 만나 병을 고친 후 ‘내가 배워서 후학들에게 알릴 학문은 오직 형상의학’이라는 확고한 생각을 갖게 된 정 회장은 지산 선생의 가르침 아래 형상의학에 입문하게 됐으며, 지금까지도 ‘형상의학’이라는 외길을 걷고 있다.

 

“지금의 한의학은 처방을 중심으로 발달돼 왔다. 동의보감 발간 이후 방약합편이 발간되는 사이에 동의보감에서 중시됐던 체질진단과 망진의 전통이 잊혀진 것이다. 형상의학은 잊혀진 동의보감의 망진을 계승·발전시켜 치료에 활용하는 학문으로, 실제 임상에서도 형상에 따라 약을 쓰면 치료 효과가 우수하다는 사실을 수십년간의 임상 경험에서 직접 확인하고 있다.”

 

특히 자신의 임상 노하우를 가감없이 공개한 취지와 관련 정 원장은 “오늘날의 한의학은 처방 위주로 발전한 탓에 ‘비방’이라는 말도 있었지만, 이 책에서 공개하는 것은 비방이 아니라 사람의 형상을 살피는 진단의 기술”이라며 “이 기술은 처음부터 완벽하게 적용하기는 쉽지 않지만, 동의보감의 전통적인 진단을 임상에 활용하는 이론적인 방법 및 실제 임상사례를 함께 제시해서 임상 한의사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것이며, 정확한 진단에 따른 처방이 이뤄지면 치료의 효과 역시 높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원장은 이어 “형상을 보기 위해서는 몸으로 익혀서 체득이 돼야 하고 한 분야의 장인(master)이 되는 것처럼 오랜 시간의 수련이 필요한데 쉽고 빠른 것만을 추구하는 최근의 사회적 분위기 속에서 이러한 노력이 외면받는 것 같아 안타까운 생각이 든다”며 “한의학이 보다 발전하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안목을 갖고 한의학 본연의 의미를 파악하려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정 원장은 ‘동의보감 특강’ 말미에 ‘한의학 인생 30년을 되돌아보며’라는 장문의 글을 통해 한의학은 공부법이 중요하며 신념과 집중, 끈기, 멘토, 문화의 중요성을 역설했는데 한의사들과 한의대생들에게 일독을 권했다. 정 원장은 매일 새벽 동의보감을 놓고 치열하게 공부하는 형상의학회 회원들의 노력이 우리의 동의보감 체질진단 전통을 지키는 노력이며, 앞으로 더 많은 한의사들이 동참하기를 기대했다.

 

이와 함께 정 원장은 향후 형상의학에 입문하려는 한의사들이나 현재 형상의학을 임상에 적용하는 한의사들의 성장을 돕기 위해 많은 도움을 주고 있는데, 그 일환으로 인터넷 카페 ‘동의보감 아카데미’는 한의사들이 자신들의 임상 사례들에 대해 질의를 올리고 정 원장이 답변하는 식으로 운영되고 있어 10여년째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정 원장은 “한의학이라는 학문은 인체의 신비를 풀어내는 학문으로, 독학으로 공부하기에는 한계가 따르는 만큼 한의학을 먼저 한 선배의 도움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앞으로 형상의학회에서의 강의뿐만 아니라 일반 한의사를 대상으로 부산 강의(18일, 부산시한의회관)와 동의보감 통독 5회 시리즈 강의(3월25일부터 매월 1회)를 진행할 예정이며, 후배들이 동의보감과 형상의학을 이해하고 임상에 적용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끝으로 정 원장은 “형상의학이 사상체질의학과 더불어 한국 한의학을 대표할 수 있도록 국내에서의 저변 확대는 물론 중국이나 일본 등에도 전파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며 “더불어 앞으로도 형상의학회를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임상케이스를 축적해 나가는 등 형상의학에 대한 연구는 계속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http://www.akomnews.com/?p=39226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002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559 쌍둥아빠 2016.05.15
11697 이번 수시 내신 평균 결과 언제쯤 나올까요? 아직 안올라온것같던데   올해는 공개가 안되는걸까요? 485 woiso 2018.04.08
11696 공무원 정교사 공기업 재직중이신데도 한의대 준비하시는 분들도 있으신가요? 대기업 다니시는 분들은 요즘엔 모르지만,예전엔 준비 많이 하셨다고 들었는데요. 제 입장에선 공무원 정교사 공기업 재직중인분들도 많이 부러운지라..ㅎㅎㅎ 그런 분들이 안정된 자리를 박차고 나와, 한의대를 지망한다는게 이해가 안가는 점도 있고 ^^ 부럽기도 하고 그러네요.   3 2161 살얼음판 2018.04.08
11695 캠스터디 추가모집합니다. 오셨다가 아니면 금방 나가지 뭐 이런 생각이시라면 연락주지 마세요. 적어도 제대로 해보실 분만 연락주세요     8시간 이상씩 매일 하고(휴식일 있음) 시간 제대로 지키실 분만 모집합니다. 외장캠 꼭 있으셔야 하고 폰만으로 하시려면 하실 수 없습니다. 폰으로 가끔 쓰는 건 가능하지만 하루 8시간 이상씩 계속 쓰면 폰... 1 216 stellah 2018.04.06
11694 올해 수시 최저 폐지 하는 정책이 한의대에도 적용이 될까요? 요즘 수시 최저 폐지하는 거와 정시 확대하는 거를 논의하고 있다고 들었는데 2개 다 한의대 입시에 적용될 가능성이 높을까요? 만약에 수시 최저 폐지하게 되면 기존에 수시 인원 정시로 이월되는게 없어지는 건가요?(어떻게 되든 한의대가는 것이 힘들지만요..... ㅋㅋ) 뉴스보니까 곧 내년 대학별 입시 요강이 발표된다는... 1086 쇼쇼쇼 2018.04.02
11693 정시 증가와 수시최저 폐지의 눈속임   요즘 2020년 대입계획에 대해서 말이 많잖아요. 교육부는 정시확대를 하자고 말하면서 아주 작은 소리로 하지만 핵심인 수시 최저폐지를 주장했고 언론들은 정시확대는 말해도 최저폐지는 말을 잘 안하더라구요. 소위 말하는 명문대들은 거기에 반응했구요.   아까 연세대의 경우를 보니까 2020입시에서 정시를 123명 확대... 1179 살려줘요 2018.04.01
11692 한의대 졸업하면 한의사들은 양의사들처럼 전문의에 매달리지 않는다던데 보통 한의대생들은 졸업후 어떤 과정을 거치나요? 5 3637 garygary6 2018.03.31
11691 한의대에서 다른한의대 편입 현재 지방한의대 재학중입니다. 집근처 원광한으로 편입하고싶은데 어리석은 일일까요? 아니라면 어려울까요? 4 2207 소리라 2018.03.30
11690 안녕하세요 선생님들 조언을 듣고 싶습니다 저는 현재 서성한 화학공학 2학년 재학중인 학생입니다.   제가 삼수를 한 후 입학했기 때문에 96년생이고 미필입니다.   최근들어 한의대를 목표로 (예전부터 꿈이었습니다) 다시 수능을 치는 생각을 깊게 했습니다. 근데 나이상 19학번으로 들어가면 24살 입학이고 미필이기 때문에 걱정이 되더라고요ㅠㅜ 사회 진출 시기... 7 2328 동키 2018.03.26
11689 이과에서 문과로 넘어가서 입학하신 분들 ㅠㅠ 입학정원과 대체학과의 존재 때문에 절대 다수는 이과 한의대를 준비하시고 권하시겠지만 현재 제 상황을 생각하니 도저히 이과는 준비 못 하겠습니다.   저번에 조언 부탁드렸던 글에서도 많은 분들이 제 사정에서는 문과를 하라는 말씀을 해주셨어요. 그래도 해보겠다며 아득바득 한완수도 풀고 김지혁t 강의를 듣다가 또 ... 1164 계수나무잎 2018.03.26
» [한의신문] <동의보감특강> 출간, 30년간의 임상례 1700건 수록   [한의신문=강환웅 기자] 그동안 한의대생들의 동의보감 입문서 역할을 톡톡히 해왔던 &lt;특강 동의보감&gt;이 10년 만에 업그레이드돼 &lt;동의보감 특강&gt;이라는 제목으로 출간, 개원한의사들의 동의보감 임상활용서로 적극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와 관련 정행규 원장(본디올홍제한의원·대한형상의학회 명예회장)은 “... file 782 나루 2018.03.23
11687 부산에서 모의고사 응시할 수 있는 학원이 있나요? 매달 사설 및 평가원 모의고사 응시할 수 있는 곳을 알고 싶습니다. 3 680 서율 2018.03.22
11686 과탐 선택...  안녕하세요. 확인차 질문드립니다. 과탐을 제가 공부하는데 지구과학 1,2를 하고 있었는데, 선택한게 괜찮나 싶어 글 올립니다. 원래 위 과목들을 했구요. 생1 지1 , 물1 지1 조합 주로 하는 것 같던데.. 저는 수시는 쓸 내신이 아니어서 정시를 봐야해서요...’ 지학 시험이 요즘은 좀 더 어렵게 니와서 그렇게까지ㅡ예전처... 3 989 InJeong 2018.03.21
11685 메가 이과자리 쓰실분 계세요? 다운로드 전용이예요 14에 드립니당 2 847 계수나무잎 2018.03.19
11684 한의대 혈자리 실습 한의대 재학중인데 혹시 장강혈도 실습 하나요? 대구한 학생이고.. 다른 속옷 안쪽 부위도 하는지 여쭙고싶습니다. 7 3431 소리라 2018.03.16
11683 안녕하세요 조언을 얻고 싶어 들어왔습니다 저는 26살 여자구요 음대 전공이에요 도중에 휴학을 오래해서 아직 졸업은 안했습니다 어릴 때부터 항상 남을 돕는 직업을 갖겠다고 생각했었어요 물론 음악도 도움을 주는 것이 충분히 가능하고 정말 좋지만 좀 더 직접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분야가 의료쪽이더라구요 그리고 사실 부모님이 나이 들어가시는게 눈에 보이... 9 2571 뿌뿌 2018.03.15
11682 정보의 선별 여기서 조언을 읽다보면 가끔 햇갈립니다. 이 분이 정말 한의사 선생님이나 한의대생인지 아닌지..... 간혹 어떤분 글을 읽다보면 영락없는 한의사 같으신데 지난글을 보니 수험생이고.. 수험생인데 어찌 그렇게  한의사 현실을 잘 아시는지 궁금하기도 하고... 정작 알짜배기 정보는 여기 자게나 입시게가 아니라 한의대생... 5 1909 살얼음판 2018.03.13
11681 메가패스 괜히 샀나봐요... 수학 때문에 샀는데 대체재를 찾아서 의미가 없네요.   컨텐츠 빼먹기 용으로 놔둬도 괜찮은데 당장 돈 들어갈 곳이 한두군데가 아니라 죽겠네요   환불도 어렵고 참... 10 2561 계수나무잎 2018.03.13
11680 한의사를 목표로하고있는 사람입니다 저좀도와주세요 저는고3지방학교에다니고있습니다  제가 공부를엄청못해서 폴리텍 위탁을왔는데 이길도 영 아닌거같아서 질문드립니다 제가 노베이스에 공부라곤해본적없는사람입니다 등급도 당연히 6~8에서 놀고있고요 내년은아니더라도 정말 열심히해서 대구한의대학교 한의예과에들어가고싶습니다  제가 학교에서 문과인데 이과수능을치... 8 3074 노력파 2018.03.12
11679 과탐 과목 추천부탁드립니다. 올해 수능을 다시 응시하려고 하는데요.   15수능 때 국어 백분위 89 수학 A형 100(원점수) 영어 97(원점수) 생윤 98 윤사 94 맞았었습니다.     수학은 100점이긴 하지만 저때가 워낙 쉬웠어서 나온 점수였고 원래 92-96 맞는 정도가 제 실력인거 같구    또 올해 끝내야해서 나형 응시할 계획입니다.     이번엔 사탐대신 ... 4 885 카폐인 2018.03.12
11678 가형 가산점 10%가 주어진다면 나형 백분위 100과 가형 백분위 90이 같은 건가요?   동신대 세명대 입시에서요! 1 913 삐까 2018.03.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7 Next
/ 5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