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94 좋아요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지금 한의대 재학중이고요..

저는 술을 못마시고 술을 싫어해서 술자리는 일부러 피합니다. 학교에서는 동기들 80%정도는 다 친하게 지내고 남 눈치보며 사는성격도 아닙니다. 쾌활한 성격이고요..다만 동기들 중에 선배들한테 사바사바하고 라인타느니 뭐 아첨하면서 잘보이려고 노력하는 애들이 있습니다. 그리고 안그런 선배도 있겠지만, 제가 동기들이나 같은 나이 다른 학번 친구들한테 듣기로는 우리학교에는 정말 꼰대같은 선배(?)가 좀 있더라고요..자기 떠받들어주는 걸 좋아하고 동아리 나가면 인사씹는 등 유치하게 살아가는..저는 아첨하면서 비위맞춰주는 것 정말 혐오합니다. 자연스럽게 사람이 매력적이면 다가가는 것이지..그래서 회사원 안하려고 한의대 왔는데 여기서도 굳이 그래야 하나 생각도 들고요.

어느날 동기가 그러더라고요 너는 선배들 많이 모르는데 나중에 부원장이나 졸업후 뭔가 하려면 꽂아주는 선배가 있어야 하는데 어떻게 할거냐 하더군요.

저는 술을 정말 자주마시고 몇살 차이도 안나는 사람이 꼰대짓하는걸 보기가 싫어서 대면식도 일부러 피하기도 했습니다. 술을 정말 싫어하거든요..그렇게 스트레스 받다가 결국 친하지도 않은 선배들이랑 불편하게 술먹으면서 억지로 있고 싶지 않아 고민 많이 하다가 동아리를 몇개 나갔습니다. 고민했던 이유는 한의대 재학.졸업 하면서 선배가 정말 중요하면 어쩌지? 이런 생각이 들었기때문에 스트레스 엄청 받으면서도 버텼습니다.  삶의 질 자체를 떨어뜨려서 그냥 나가긴 했지만 간간히 걱정이 되기도 했습니다. 대면식을 피하고 동아리를 나가다 보니 아는 선배는 동년배 말고는 거의 없게 되었고요.

친구한테 부원장 이야기를 들으면서 그게 선배의 힘으로 할수 있는건가 이런생각도 들고 어차피 다 경쟁하는 사이에 그런걸 도와줄수있나 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이런걸 확실하게 말해주는 사람도 없었고ㅡ교수님한테도 고민을 이야기해도 명쾌한 답을 얻지를 못했네요.

저는 한의대 본과이상인 분이나 졸업생 또는 한의사 분들한테 정말 묻고 싶어서 고민글을 올려봅니다..선배가 정말 중요한 역할을 하니 잘 만들어 놔야 하는건지.. (사람을 사귀는데 너무 목적을 가지고 만나려는것같아 기분이 안좋긴 합니다.) 물론 없는 것보단 좋겠지만 어떤 점에서 좋은건지 좀 자세 알려주실수있는 분 계시면 좋겠습니다. 부원장 하는 것도 선배의 도움이 필요한 것인지 ..없으면 하기 힘든 것인지도 궁금하고요..

  • ?
    꿋꿋이 2018.11.09 10:21
    쓸데없는 고민입니다. 물론 인맥으로 취업되는 경우도 있겠지만 결국엔 다 자기하기나름입니다. 저도 인맥하나도 없는 아웃사이더였는데 부원장하고 대진도 다양하게 경험했습니다. 한의사는 솔직히 인맥 별로 필요 없는 직종이에요 ㅋㅋ 그래서 양면성이 존재하죠. 아무튼 결론은 쓸데없는 걱정이다란 말씀입니다. 그런 걱정하실 시간에 오히려 대외활동같은.. 한의사들 말고 다양한 분들 만나보세요. 나중에 그게 더 도움됩니다.
  • profile
    홍명 2018.11.09 15:40
    선배 아무 쓸모 없습니다. 법과 도덕적 범주를 넘지 않는다면, 하고 싶은대로 하고 학교 다니세요
  • ?
    KBS 2018.11.12 03:44
    부원장 취업에서 선배의 도움을 받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면접 보고 스스로 힘으로 들어가죠 ㅎ 아닌 경우에 소개로 들어가기도 합니다. (졸업하자마자 취업이 되는 경우는 대부분 소개) 그런데 그런식으로 소개받아 간 경우 근로계약이 이상하고 더 해쳐먹는 경우가 많아서 직접 아는 선배 밑으로는 왠만하면 안들어가시는게 좋다고 조언드립니다. 병원 들어가시려면 워낙 자리도 적고 선배 도움이 더 중요할 수도 있지만 부원장이라면 글쎄요가 제 답변입니다 ㅎ
    물론 한의원 부원장 뽑을때 주변을 통해 학교 생활이 어땠는지 물어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도 질문 많이 받았습니다. 본인 한의원 부원장 뽑을때 뿐만 아니라 지인이 타학교 출신을 잘 모르니 건너건너서 학교다닐때 이상한 행동을 하진 않았는지 물어보기도 합니다. 정말 부원장으로 뽑으면 사단이 날 것 같은 경우가 아니면 선후배분들 앞길 막기 싫어서 대부분 긍정적으로 대답하고 있고, 잘 모르는 후배면 걍 학생회 혹은 졸준위 활동 했었다 CC를 오래 한사람과 했다 동아리 중간에 그만두지 않고 본4때까지 계속 한걸로 알고 있다 이런 식으로 간접적으로 긍정적인 것들을 말해 줍니다. 아마 선배의 역할은 사회적으로 높은(?, 병원장 학회관계자 등) 사람이 아니고서는 이런 평판을 전달할 때로 한정될 것 같습니다. 확실히 해줄지 안해줄지도 모를 한마디를 듣기 위해서 본인과 맞지않는 활동을 6년간 강제로 하는건 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걍 학부생님 마음가는대로 자연스럽게 하시면 됩니다 ㅎ
  • ?
    멍뭉2 2018.11.12 15:26
    꽂아주는 선배;;; 한의사들 자체가 사회성 부족한 사람들 천진데, 부원장으로 술 잘마시고 인맥 넓은 사람들 찾지도 않아요. 일 잘하고 성실해서 함께 일하기 좋은 사람 뽑겠죠. 성실하게 본인 할 일 하면서 졸업준비 잘 하시면 사회 나오면 길 있을겁니다. 싫은 일 억지로 하지 마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2314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4775 쌍둥아빠 2016.05.15
11825 이과수학이 만만치 않네요 원래 문과출신이고 이과로 돌려서 시험봤는데 결과는 국 89 수가 88 영 97 생 45 지 45 나왔습니다 일단 수시 쓴 게 있긴한데 혹시 수시가 안됐을 때 정시로는 가능성 있을까요? 3 new 243 탈안암 2018.11.15
11824 83 100 1 50 50 문과구요 탐구는 생윤 법정입니다 정시로는 힘들어보이는데 수시 최저 충족 가능할까요? 동신대 동의대 대전대 썼습니다 내신은 1.1x new 282 nobase012 2018.11.15
11823 2020 수능 문/이과 https://blog.naver.com/dimcobiz/221396606088   내년도 2020 입시에서는 이과에서 만 뽑던 학교들이 문과 개방을 했고. (부산대학교 제외 인문수능 가능)   우/동/세/상 이라고 하는 문이과 구분없이 모집하는 대학들은 이과 가산점을 대폭 줄였네요.   지금까지 문/이과 추천글들 보면 이과 가산점 때문에 문과 비추천하... new 367 2027년수능 2018.11.15
11822 여러분!!!!!! 어느순간 수능이 다가왔네요.   제마나인에 글을 써보는건 정말 오랜만인것 같네요.   고등학교때 한의사를 꿈꾸면서 이곳에 글 올리고 그랬는데... ㅎㅎ   그 동안 눈팅만 하다가 용기내서 글 올려요.   어떤 상황에서 어떻게 공부하고 있는지는 모르지만   너무 고생하셨고 저를 비롯해서 모두 대박났으면 좋겠습니다.   ... 4 update 1 929 꿈의 2018.11.12
» 부원장 질문입니다 고민이에요 지금 한의대 재학중이고요.. 저는 술을 못마시고 술을 싫어해서 술자리는 일부러 피합니다. 학교에서는 동기들 80%정도는 다 친하게 지내고 남 눈치보며 사는성격도 아닙니다. 쾌활한 성격이고요..다만 동기들 중에 선배들한테 사바사바하고 라인타느니 뭐 아첨하면서 잘보이려고 노력하는 애들이 있습니다. 그리고 안그런 ... 4 1494 인성적인간 2018.11.09
11820 혹시 한의원 전자 차트에 대해 여쭤봐도 될까요? 3년 전 한의대 입시를 준비하면서 제마나인 들락거리다가, 대구한의대, 동국대 둘 다 대기 받고 떨어진 이후로 마음이 식어 완전히 발길을 끊었었는데 우연찮게 전자 차트 관련해서 알아볼 일이 생겨 다시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한 선교사님께서 해외서 한방 진료를 하시면서 선교를 하십니다. 헌데 종이 차트를 대체할 수 ... 10 1024 이것밖에안되나 2018.11.07
11819 [마감]대성마이맥 올패스 50% 공동구매 마감되었습니다. 공동구매 참여자분들의 혼동을 막기 위해 본문 내용은 남겨둡니다.   내년 수능 대비 대성마이맥에서 전 강좌 수강 가능한 올패스(프리패스)를 7명이 함께 구매시 50%를 페이백해준다고 합니다. (올해 아니고 내년 수능 대비용입니다)   11월 14일(수)까지 예약해야 하고 11월 15일(목) 결제하셔야 합니다. ... update 831 템포 2018.11.04
11818 직업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부모님 몸관리하며 쉬십니다.      올해 한의대 희망해서 5월 즈음 한달 공부했으나 엄마께서 한의사 전망 부정적 & 1달 공부(하루 2시간씩)만에 체력 방전 (...)이 겹치며 6월부턴 공부를 끊었습니다.    문과 출신인데 , 이과 수학 시발점을   스스로 먼저 풀어봤는데, 문제(미분단원까지)를 다 풀었습니다.  사실상... 14 1833 열심히해볼께여 2018.11.03
11817 내년에 정시 수능으로 한의대 가는게 가능하기는 할까요? 겁이 나네요. 하...   수시 최저 없어지면, 문이 닫힐까 걱정입니다.   수능으로 한의대 갈 수 있는 문이 내년에 열리기나 할까요? 1207 내이웃을위해 2018.11.02
11816 파이널)18수능입결최종판입니다   표본을 일일이 조사해서 낸 거라 제일 정확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1 file 1 1686 18원광한 2018.11.01
11815 - -               13 3 2413 김미김미 2018.10.28
11814 경기도 과천지역 장수생 스터디 모집합니다 경기도 과천지역 내년 2020년 수능대비 스터디 모집합니다 저는 이과이고 지1생1택했습니다. 20대후반입니다 쪽지 보내주세요 2 631 parangood 2018.10.26
11813 고려침뜸연구소? 뭐하는 곳인가요? 한의사들이 연구하는 연구소인가요? 4 1386 수중 2018.10.19
11812 대전대학교 일반전형 (문과) 합격자 계신가요? 감사합니당 1 1325 아뛰넘 2018.10.15
11811 대전한 교과 면접 1단계 발표 이번엔 커트 라인이 어느 정도인지 모르겠네요 4 1084 커피홀릭 2018.10.15
11810 대성, 이투스 패스 신청하고 안 쓰시는 분 계신가요..? 너무 늦어서 더 이상 패스권도 안 팔고.. 하나씩 하려니 너무 부담이네요.. 혹 안 듣고 계신 분 계실까요..? 혹 규정에 맞지 않는 글이라면 삭제하겠습니다.. 1 677 tourbillon 2018.10.13
11809 수시 이월인원 자료실에서 찾아봐도 작년 것 밖에 없어서 그러는데, 혹시 최근 몇 년간 수시 이월인원 알 수 있는 정시 모집결과자료 가지고 계신 분 계신가요?? 가능하시다면 부탁드립니다! 2 618 Choo 2018.10.11
11808 한의대에 실패하고 다른대학을 다니던 중 도저히 포기가 안되어 다시 도전해보려고합니다     제 나이는 22살이고, 재수를 통해서도 이루지못해서 일반대학에 재학중이지만 도저히 포기가 안되어서 마지막으로 도전해보고자합니다. 여러가지 현실적인 상황들은 제쳐두고, 공부에 대한 것만 여쭤보고싶습니다.   반수때 문과수능을 보았습니다. 국어 수학 영어 백분위 99 97 95 이었으며, 사회탐구는 백분위는 기억... 2 2224 마지막으로 2018.10.09
11807 잘될거라 말해주세요... 온라인에 이런 글을 쓰게  될줄이야... 9평에서 전체에서 두 개틀렸지만 안정이라고 말할 수 있는 한의대가  거의 없다는말을 들으니깐 이러면 안되는데 하면서도 정신줄을 놓고있네요. 반수에 반수를 거듭하면서 외롭기도하고 제가 한 선택이기에 힘들다고 할 수도 없어서 늘 괜찮은척만 해왔어요. 이제 얼마 안남은 이시점... 12 2 2159 쏘모트잇비 2018.10.03
11806 어제 모의면접을 했습니다 학교에서 생물쌤 2분과 모의면접을 봤어요 우선 어떤 내용으로 면접을 봤냐면요   Q. 지원동기 A. 어머니를 비롯한 주변 어른들께서 항암치료를 받으신 경험있음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엄청 힘들어하시는걸 가까이서 지켜봄 한방암치료를 병행했을때 체력적인 면이나 완쾌에 대한 의지, 긍정적인 마인드가 점점 생기는걸 ... 13 1930 윤미오 2018.09.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2 Next
/ 5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