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832 좋아요 0 댓글 5

제가 앞으로 갈 길이 의학계이기때문에 그 쪽 질문이나 입시관련 질문은


새로만든 제 블로그(http://blog.naver.com/kjc1255)에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2018년 기준 현재 운영하지않습니다 ㅠㅠ 넘바빠서요)


[쌍둥아빠님~ 이 글이 혹시 광고가 된다면 쪽지부탁드립니다. 빠르게 삭제할게요!!]


한의대 입시 (면접이나 궁금한 점)는 제마나인 쪽지블로그 댓글 아무데나 남겨주시면 보는대로 답변해드릴게요!


의대 생활이나 입시가 궁금하시면 제 블로그로 와주시면 될 것 같습니다.


요즘 입시가 끝나고 바빠서 제대로 쪽지 답장도 못 해드리는 것 같아서 죄송합니다 ㅠㅠ...


앞으로 정시 기다리시는 분들, 앞으로 수능 보실 수험생분들 모두 건승을 바랍니다!!

  • profile
    Friedrich 2014.04.10 16:14
    아닙니다. 제마나인 자주 찾아주세요 ㅎㅎ 이런 작은 소통에서부터 의학의 진보가 있는것이라 믿습니다.
  • profile
    Friedrich 2014.04.10 16:16
    그런데 월훈님 S대 의대로 가신건가요? ㅎㅎ
  • ?
    월훈 2014.04.14 00:30
    아 이제야 글을 보게되네요 ㅎㅎ
    정말 반갑습니다 ㅜㅜ
    넵 그렇게 되었습니다.
    밖에서 보던 것과는 상당히 다르게
    의대자체는 안정적이고 선배들도 무지 좋아서
    즐겁게 다니고 있어요 ㅎㅎ
    저도 의대다니지만 한방의 의술을
    좀더 연구하고 서로 보완해보려고
    블로그에 한의대생분들도 이웃맺고
    한의원에 다니며 이것저것 물어보고 있어요 ㅎㅎ
    요즘 블로그도 하고 학교생활도 너무 바빠서
    자주는 못 오지만 한번씩 제마들릴게요 ㅎㅎ
    늘 건강하시길!
  • profile
    Friedrich 2014.04.14 01:26
    단순한 '서로 까기'보다는 앞으로도 계속 건전한 비판과 소통이 계속되었으면 좋겠네요 ㅎㅎ 기대할께요! 지금은 예과생활 신나게 즐기시기를 ㅎㅎㅎ 본과 들어가서도 제마나인은 물론 한의계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 ?
    월훈 2014.04.20 22:33
    네엡 ㅎㅎ 프리드리히님도 시험 대박나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35 군 복무 중 한의대에 합격하기까지.. by JB 16 file 17 12119 JBlee 2016.07.11
34 절박하다고 어리석은 행동은 하지 마세요. 3 17 7434 뿌리깊은나무 2016.03.24
33 서른, 삶을 다시 시작하다. (원광대 한의대) 54 file 23 15611 samjogo 2016.01.23
32 15년 만의 수능 나들이(장수생, 문과출신) 36 12 11240 고고씽~ 2015.12.28
31 생기부 정리 방법 - 두 번째 수기. 27 file 4 2308 뿌리깊은나무 2015.12.18
30 - 15 13 10174 동신한의한의 2014.11.16
29 - 10 8 10597 동신한의한의 2014.06.23
28 - 7 9727 동신한의한의 2014.06.23
» [7]기타 질문사항 이나 생활후기는... 5 5832 월훈 2014.01.26
26 라면을 한번에 다섯 개 먹는 자의 회고록- 1. 중3 겨울방학(하위권~중위권 추천) 16 2 9080 라면5개한번에먹기 2013.12.11
25 휴학 후 다시 도전한 4수생의 합격수기 25 2 14670 푸엘라 2013.12.03
24 [1] 군 제대후 독학성공. 궁금한점 질문주세요. 9 10299 월훈 2013.11.30
23 합격 여부에 상관없이 써 보는 장수생을 위한 수험수기 10 4 12207 라힐렌 2013.11.25
22 [합격 수기] 내신 5등급으로 수시 합격까지 45 file 23 19648 라나 2013.07.23
21 입시를 마치며(5)- 끝을 맺으며.. 7 11 9398 댓군 2013.02.02
20 입시를 마치며(4)-수능, 논술 8 9627 댓군 2013.02.02
19 입시를 마치며(3)-재수(강남대성) 5 10710 댓군 2013.02.02
18 입시를 마치며(2)-고등학교 2,3학년 2 7099 댓군 2013.02.02
17 입시를 마치며(1)-고등학교 1학년 1 6523 댓군 2013.02.02
16 [2012 입시 실패 수기] 나의 바보같은 재수 시절 3 1 14885 잣까치 2012.07.20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