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010 좋아요 0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학교에서 생물쌤 2분과 모의면접을 봤어요

우선 어떤 내용으로 면접을 봤냐면요

 

Q. 지원동기

A. 어머니를 비롯한 주변 어른들께서 항암치료를 받으신 경험있음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엄청 힘들어하시는걸 가까이서 지켜봄 한방암치료를 병행했을때 체력적인 면이나 완쾌에 대한 의지, 긍정적인 마인드가 점점 생기는걸 느낌 항암치료를 서포트하고 환자의 몸과 정신의 균형을 맞춰 삶의 질을 개선하는 한방암치료의가 되고싶어서 지원함

 

이렇게 대답을 했어요 음... 저는 정말 어머니의 투병생활을 지켜보며 저렇게 느껴서 대답한거였는데 쌤께서는 말의 앞뒤가 안맞다고 하셨거든요... 어디가 그런지 잘 모르겠고 실제 제가 느낀걸 대답한건데 그럼 그렇게 하면 안되는걸까요?? 면접은 대화와 다른걸 느꼈고ㅠㅠ

 

Q. 한방의학은 과학이 아니다 대체의학으로 한국에 발붙이고 있는것도 잘못된 것이다 한의학의 시작은 기원전이고 낡고 오류가 많은 의학이 환자에게 적용되는건 용납할수 없는것 아닌가?...

A. 한의학과에서 생물학도 배우는것으로 알고있는데 철학과 융합된 과학이라고 생각함 철학과 융합된 만큼 환자라는 한 사람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수 있다는게 장점인것 같음 병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환자는 신체적인 치료 외에도 정신적인 안정이 필요하단걸 어머니를 보면서 느낌 그래서 환자와의 교감은 중요함 이와같은 장점에 대한 수요가 있기 때문에 한의학이 긴 시간 우리곁에 남아있는 것이라고 생각함

 

너무 횡설수설해서 기억나는 것만 적었는데 분위기가 너무 압박당하는 느낌이라서 울면서 말했고 쌤은 개인적으로 한의학을 싫어하시는걸까요....

 

Q.(이건 대답하라고 하는말이 아니라 손가락으로 저를 막 찍어누르는 제스쳐 취하면서 고함을 치셨어요) 그런건 현대의학도 할수있는거다 과학적으로 입증된 현대의학은 한의학보다 못고치는 병이 없다 환자와의 소통은 정신과 가면되고 한의학으로 모든 질병을 치료한다는건 말이 안되는거다(저는 항암치료 서포트하겠다고 했는데..) 자연치유 한의학에서 중요하다고 하는데 현대 의약품은 거의 자연추출물이다 체질에 따른 맞춤 치료 그런건 한의학의 품격을 높이기 위해 만든것일 뿐이다 한의학은 과학이 아니라 종교다 넌 착각에 빠져있다 넌 그럼 맹장염 걸렸을때 한의원가서 복막염 걸려라 너가 하려는 일을 하려면 간호사나 임상병리로 진로 돌려라

 

저는 질문 2개 받았고 마지막은 저렇게 혼나면서 끝났습니다 혹시 제가 답변한것 중에 오류가 있으면 알려주시면 안될까요?? 마지막 피드백을 못받고 끝나서요 너무 무서웠고 면접내내 울었습니다 대학 면접에서는 안그러고싶어요

  • ?
    lessismore 2018.09.29 12:50
    댓글을 처음써봅니다.
    먼저 내용에 대한 부분은 제가 말씀드릴 수 없을것같고, 상처를 많이 받으셨을것 같아서 위로해드리고 싶네요.
    선생님 두분다 저런식으로 말씀하셨다면.. 자질이 의심되는 분들이네요.
    애초에 한의대 교수분들이 면접을 진행하시기 때문에 저런 압박성 질문은 나오기 힘든것이 사실이고.
    선생님들이 던진 질문들의 의도를 추측하기는 힘들지만, 학생들 자존감을 꺾는것이 목표였다면 성공하신 것 같습니다.
    윤미오님 마음 잘 추스리시고 남은 기간 열심히 준비하셔서 꼭 합격하시길 빕니다! 힘내세요!!
  • ?
    중독 2018.09.29 14:08
    선생님이라고 칭하기도 좀 그런 사람들이네요.

    본인 생각이야 그렇다치지만,
    학생 모의면접 도와주는데, 무슨 vs토론 하는 것도 아니고..
    그냥 한의대 가고 싶다는 게 어지간히 싫은가봅니다.


    저런 사람들한테 평가받지 마시고,
    차라리 입학처 사이트 들어가서 면접 기출문제 참고하시는걸 추천합니다.
  • ?
    새벽 2018.09.29 14:21

    원래 학교에서는 한의대 싫어합니다 ㅎㅎ 저도 고등학교다닐때 서울대 의대나 공대 써라, 한의학은 사양학문이다, 등등 많이 들었는데요. 자기 학생 서울대보낸건 현수막에도 걸리고 확실하게 실적에 남는데 한의대 보낸건 실적이 애매해서 그런게 아닌가 싶네요. 주로 간판을 보는데 한의대는 제일 좋은간판이 경희대니... 서울대 한의대만 있었어도 제가 이런 대우는 안받았을텐데 하고 억울해했던 적이 기억납니다.
    나중에는 아예 노골적으로 부모님께까지 전화해서 서울대 제발 원서만 내달라고 하길래 수시원서 넣어주고 서류붙고 면접 안갔습니다.

    윤미오님 학교도 이런 분위기의 연장선상이라고 생각하시면 될것같고, 다만 좀 치사하게 모의면접을 하는데에서 그런 속내를 드러냈네요..
    아무튼 그냥 이상한 교사 만나서 똥밟았구나 생각하시면 되고, 저런 내용은 저얼대 한의대 면접에서 안물어봅니다~ 한의사 중에서도 가장 학문에 대한프라이드가 강하고 연구의 첨단에 서계신분들이 한의대교수님들인데 저런질문이 왜 나오겠습니까 ㅎㅎ

  • ?
    KBS 2018.09.30 23:47
    고등학교 담임 녀석이 저도 한의대 원서쓸때 방해를 (2005년에)ㅋㅋ 서울대 합격하면 두당 인센티브가 담임앞으로 나오니까 ㅋㅋㅋㅋㅋ 재수때도 연락와서 서울대쓰라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믿고 거르면 됩니다 ㅋㅋ
  • ?
    K.D 2018.09.29 14:39
    별 또라이가 다 있네요
  • ?
    김감감 2018.09.29 23:50
    글 내용 다 그대로 사실이면, 입시 다 끝나고 나서 국민신문고 사이트 들어가서 선생들 이름 찔러버리세요 정말.. 저딴 면접은 세상에 존재하지 않습니다. 저런 건 한의학이 어떻고를 떠나서 그냥 선생이 선생 자격이 없는 거구요. 한참 민감한 시기 학생 데려다놓고 진짜 더럽게 구네요.
  • ?
    태양인이제마 2018.09.30 01:12
    뭔 씹병신같은 염병할 되먹지도 못한 교사새끼네요ㅋㅋ
    뭐 하나하나 반박해주고 싶지만 지잡대 교사새끼한테 뭐라 해봐야 그대가리로 이해 못할게 뻔하겠네요

    일단 면접에 관해서 말씀드리면 지원동기 외의 질문은 질문으로나올가치도없는 질문들입니다.
  • ?
    레몬유자 2018.10.01 00:48

    참 마음고생하신것같아 오랜만에 로그인하고 글을 씁니다. 제가 경험한 한의대면접은 개인적으로 좋은 기억으로 남았습니다. 교수님들이 최대한 학생들 긴장풀고 대답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셨으니까요.. 선생님이라는 분들이 왜 저렇게 하는건지 참 모르겠네요..

  • ?
    Moonlight 2018.10.01 05:40
    첫 번째 동기는 저렇게 대답하시는거 별로 추천드리지 않아요. 동기물어보면 백이면 백 전부 주변 아픈 사람 얘기를 하기 때문에 굉장히 식상하고 성의없다고 느낄 가능성이 큽니다. 그보다는 학문을 연구해 새로운 의학지식을 만들어보고 싶다던지 하는게 나아요.
  • ?
    weeklydays 2018.10.01 17:24
    선생들이 저렇게 했다구요?? 모의면접이라는게 대학에서 면접보는거 도와주는거아닌가요...??? 도대체 뭐하는건지 이해할수가
  • profile
    지킬교수 2018.10.01 20:34
    더닝 크루거 효과
  • ?
    순대 2018.10.02 12:11
    한의학뿐만아니라 의학에 대해서도 모르시는 사람들이 자신들이 믿고싶은대로 말하네요. 무식한 사람들이 더 용감합니다. 자부심 가지셔도 되고 교수님들은 절대 그러지 않을거예요. 걱정마시길
  • ?
    jd17 2018.10.20 17:15
    저정도면 선생님이 답정아닌가여...한의대 면접 유경험자로서 저런식으로 질문안해요ㅠㅠ면접 관련 쪽지받아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공지][필독]제마나인 네이버 카페로 이전합니다. 많은 가입 부탁드립니다. 1 5 2194 1광10000세 2018.12.05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2563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4988 쌍둥아빠 2016.05.15
11841 힘이드네요 전역후 바로 공부해왔는데 내일 시험이라니 긴장도되고...   자꾸 한살 한살 먹어가는데 고교동창 여자애들은 물론이고 남자애들도 졸업한애들도 많고...   어쩌다 이렇게 됬는지 모르겠지만   올해는 꼭 해내야합니다.   그냥 뻘글이었습니다.   수험생 분들 내일 시험 잘치세요.  1 388 AIRBAG 2016.06.01
11840 힘이 안 들어가네요.. 국어a 수학b 영어 97 82 97인데.. 수학을 이렇게 망해버렸으니.. 재수해서 갈 줄 알았는데. 모의고사도 괜찮게 봐서. 근데 망했네요. 마지막으로 수시 최저 맞춰지기라도 빌어봅니다만..... 몸에 힘이 하나도 들어가지않습니다 아.. 2 711 cluefake 2015.11.12
11839 힘들어요! 지금고3이고 문과로 한의대 준비하는 학생이에요. 한의대는 가고 싶은데 점수는 안나오고 수시도 가망이 없어서 정시로 가야되고 근데 제 점수는 너무 낮고 공부하기는 너무힘들고 반에 분위기는 너무 않좋고 진짜 어떻게 해야하나요? 1 562 djcjvjv 2017.07.25
11838 힘냅시다. [10만 원의 가치] 어느 대학교수가 강의 중 갑자기 10만 원짜리 수표를 꺼내 들었습니다. "이 돈을 가질 사람 손 들어 보세요." 그랬더니 모든 사람이 손을 들었습니다. 그걸 본 교수는 10만 원짜리 수표를 주먹에 꽉 쥐어서 구기더니 다시 물었습니다. "이 돈을 가질 사람 손 들어 보세요." 그랬더니 이번에도 모든 사람이 ... 1 2 486 GOONEY 2015.02.10
11837 힘냅시다 오늘 가입했는데 정보 찾기도 쉽고 너무 좋네요.. 요즘 너무 풀어져서 늦게 일어나고 하지만 -_-; 내일부턴 다시 열공해서 꼭 원하는 대학 진학합시다... 문과라 더 힘든데, 자꾸만 풀어지네요 ^^; 나이도 장수생인데.. 1 9008 한의대생 2009.08.08
11836 희망대학은 언제까지 변경 가능한가요? 가채점점공때처럼 끝나는 순간까지 계속 수시로 변경 가능한가요? 예전글에선 실점공때는 점수입력 딱한번, 지원도 딱 한번이라고 (훌리방지, 정확한 점공 위해서) 봤던 거 같은데 지금은 점수입력만 딱한번이고 지원은 변경가능이라고 봤던거 같아서요^^;; 아니면.. 점공 점수입력도 12월 몇일까지였나 기한이 있었는데 그... 5 6411 RAON 2009.12.10
11835 희망대학수정하려면..? 희망대학 수정하려면 자유게시판에 수정요청 글 올려야 하나요? 아니면 수능/내신입력 게시판에서 바꿔야하나요? 알려주세요~ 2 6370 137891 2009.12.10
11834 흡연을 하면 둔해지는 느낌이 들지 않나요? 담배 피운지 10년이 넘어가는 장수생입니다 추석 연휴때 안피다 오늘 담배를 폈는데 머리가 띵한게 뭔가 굉장히 둔해지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평소에는 잘 몰랐는데 지금 생각해보니 공부할때 많은 영향을 줄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문득 들더군요 흡연하시는 분들 생각은 어떠신가요? 4 1412 비숍 2014.09.10
11833 흠흠흠 6시넘었으니 올해 한의대 예상해봅니당 올해 이과 나군은 동의대가 꼴등할거같구요. 가천대요기도 빵구입니당   그리고우석대는 애매하신분 거르세요라고 말씀드리고싶었는데 흠..   입결 까보면 꽤높지않을까싶네요. 사실 작년에 제가 우석대 강추해서 학생한명 집어넣었지만   원래 우석대가 좋은학교예용 재단도튼튼하고 저평가된측면이있었죠...   암튼다들수... 52 1345 엑소한의대 2015.12.30
11832 흠흠역시 올해 나군한의대 전반적으로 경쟁률이 올랐네요 작년보다 30명줄은게 크군요 흠흠흠   제가빵구 주장한 동의대도 7점대경쟁률이군요 흠흠 원광도 6점대고 아마 원광우석동의 요3개에 스나이핑을 많이한듯합니당   흠흠흠   뭐까보면알겠지만 올해는빵구나도 작년우석대처럼8퍼가는그런건힘들고 올해는 5퍼선정도에서막힐듯합니당     3 655 엑소한의대 2015.12.30
11831 흠흠 동의대는 다년간 빵구적중시킨제가보기에는 5퍼까지 뚫립니다   올해 내신반영때문에 특목고학생들이 못쓰죠..   내신안좋은학생들은 대체재인 우석대로 도망가죠  딱좋죠   작년우석펑크를다들알고있으니..     거기에동의대2명늘었죠    추합도작년1바퀴돈걸로  알고있는데   실제로도 제마표본상으로 같은점수인데   우석대35등나... 5 656 엑소한의대 2015.12.30
11830 흠?..경희대 논술 질문입니당 경희대 수시에 관한 자료를 찾는중에 인문계 선발은 인문계 논술에 응한다고 하는대 다른과에서 치던 인문계 논술 기출문제를 쓰나요? 아니면 한의대 인문계로 따로 있는건가요? 찾기가 힘드네요..흠.. 2 6273 어연 2010.06.29
11829 흠..진학사랑 괴리. 진학사는 수험번호를 입력하기떄문에 이상한 점수 써내지는 못할 거 같은데... 우선 우석대 나군만 봐도 180명정도가 지원해서 상위 50퍼 성적이 약 793입니다. 그러면 제마 표본 18명 중 3명만 간신히 상위 50퍼에 드는 성적인데요... 즉 180명중 90등안에 간신히 드는 성적인 것 같은데요... 우석대 나군뿐만 아니라 다른 ... 6 6776 hglfro 2009.12.13
11828 흠 연대이과상위과가 빵구 크게났네요 냄새는났었는데   다군동국대나 상지대는 추합 빙글빙글돌겠군요   그에따라서나군동의나  우석도 영향을받겠네요 13 1898 엑소한의대 2016.01.12
11827 6 1391 군의관각 2016.08.22
11826 흔들리지 않고싶다... 요즘 사촌이나 친구 지인들이 취업어디랬더라.. 돈을 얼마벌더라 결혼한다더라.. 귀막고 싶네요..ㅠㅠ 역시 늦은나이에 공부하기란... 공부잘하는 사람은 신체뿐만 아니라 멘탈도 강해야하는게 맞는것같아요 그러던말던..집중하자! 문제나 풀러가야지... 1 1266 Vividdream 2014.10.22
11825 흐흐...심란하네요.. 탐구 영어가 발목을 잡을 줄은 꿈에도 몰랐는데ㅋㅋㅋㅋ.. 이 점수로 갈 수 있는 지방한 있을까요??내신도 4등급 정도라 쓸모도 없구요ㅋㅋㅋ 개인적으로 가군 우석대랑 다군 세명대 생각하고 있긴한데ㅎㅎ 조언해주시면 감사히 받겠습니다~ 3 file 6669 2013.11.27
11824 흐암 흐암   3 823 군의관각 2016.07.30
11823 휴학관련 질문입니다.. 국립수의대에 다니고있는데 휴학이 2학기부터 가능하다고 하더라구요 지금부터 그냥 열심히 공부해나가고 싶은데 시간뺏기는것들이 많은것같습니다.. 만약에 지금 학고맞을 생각으로 1학기 날린후 2학기 휴학하면 수의대로 복학한다면..(물론 그래선 절대안되지만,,,) 어떤식으로 복학이 되는건지 궁금하네요 지금 18학점 듣... 2 7455 우석한제발 2012.04.09
11822 휴학 사유 이런질문 드려도 될지..^^; 올 남은 3개월 시험준비를 위해 휴학을 하려며 휴학 사유를 뭐라고 해야 할까요? 아마도 지도교수님 전화로나 물어올지도 모를거 같은데.. 뚜렷한 목표의식을 가지고 배수진을 치고 해야하는건 맞지만 일부러 안좋은 인상을 남길 필요는 없다고 생각되어 적절한 휴학 사유를 어떻게 말씀드려야 할... 1 10653 jhqtoe 2011.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3 Next
/ 5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