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나이는 22살이고, 재수를 통해서도 이루지못해서 일반대학에 재학중이지만 도저히 포기가 안되어서 마지막으로 도전해보고자합니다.

여러가지 현실적인 상황들은 제쳐두고, 공부에 대한 것만 여쭤보고싶습니다.

 

반수때 문과수능을 보았습니다. 국어 수학 영어 백분위 99 97 95 이었으며, 사회탐구는 백분위는 기억나지않지만 사회문화와 생윤에 응시했고 각각 1,3등급을 받았습니다.

 

1. 현실적으로 지금 이과로 돌린다고 가정한다면 완벽하게 통달하여 수능장에 들어가기에 무리인 것 같아, 문과로 선택하여 완벽하게 준비된 마음가짐으로 수능에 응시하고싶습니다. 물론, 수능에 여러가지 변수들이 작용하고 실력에 완벽이란 건 없지만, 마음가짐에 있어서 더욱 편안한 마음으로 준비할 수 있을 것 같아 내린결정인데 혹시 너무 무모한 결정인지 의견을 듣고싶습니다.

 

2. 문과로 준비한다면, 생윤과 사문이 아닌 역사나 법과정치 쪽으로 바꾸려고 합니다. 동아시아사와 법정을 생각중인데, 이 두과목에 대해서나 아에 두 과목 모두 바꾸는 것에 대해서 조언을 듣고싶습니다.

 

두번의 실패를 겪고도 다시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그만큼 너무 간절하여 조금이라도 조언을 듣고싶습니다.

수능을 친지 조금 시간이 지나서, 2020 수능에 대하여 자세하게 알고있지못합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도 말씀해주신다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
    중독 2018.10.10 22:26
    1. 님 정도 실력이면 굳이 이과로 갈 필요 없어요.

    2. 굳이 마이너 과목을 고르실 필요가 있을까 싶네요..
    보통 '통수' 걱정 해서 생윤 사문 꺼리시는 분들 있는데, 다른 과목도 '통수' 위험은 항상 있거든요.
    전 예전에 역사에서 털리고 생윤으로 바꾼 케이스..

    3. 17수능 경험 있으시면, 영어/한국사 절대평가 빼고는 딱히 큰 차이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579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4109 쌍둥아빠 2016.05.15
15 교수, 전문의 전문의와 교수 모두 하려면 어떻게 해야되나요? 인턴,레지던트 과정 거쳐서 전문의 되고나서 대학원 진학해야되나요? 2 983 가업 2018.09.15
14 나사의 결혼에 관해.. 30대초반에 한의대 진학하시는 미혼 남성분들중에 재학중에 결혼 하는 케이스가 많나요? 보통 본과 몇학년에 결혼을 하는지 궁금합니다.          8 1681 곧있으면서른 2018.09.17
13 지금 현 한의계 상황 알 수 있나요 요새 의료일원화가 난리났다 취소되었는데   그러면 의료기기 국회 법안으로 통과 될 가능성이 있나요??   그리구 문재인케어로 저희 약침 추나 첩약도 보험으로 들어간다는데   지금 상황이 어떤지 알 수 있을까요 5 2454 18원광한 2018.09.17
12 외국인전형 같은 지원은 수능치는거랑 비교했을떄 더 수월한건가요? 3수중인데 외국인전형같은걸로 합격했다는거보고 살짝 화나네요 저런건 뭐죠 13 1361 한으짱 2018.09.17
11 2019학년도 전국 한의대 수시모집 결과 분석     자세한 분석글은 공태경 선생님의 게시글을 참고해주세요! 아래 링크를 통해 읽으시면 됩니다 ^^   http://talktalkhani.net/20180918-2614   1 file 3 1799 볶음짜장 2018.09.18
10 전주지역 장수생 함께 하실분   내년 수능 목표로 함께하실분    전주살고 완산구쪽이면 더 좋아요^^ n수, 20,30대 편하게 쪽지주세요     함께 공부하실분 쪽지로 주세요 댓글은 안봐요     654 마음의소리 2018.09.19
9 대체복무 폐지 검토? 얼마전에 오×환 박×민 등등 병역논란으로 공보의 포함 대체복무 전면 폐지를 검토한다는 기사를 봤는데요  2022년까지 점진적 폐지를 검토한다더군요 제가 예1이라 24년도에 공보의를 가게될것인데 이거 저 현역 끌려가나요?ㅠㅠㅠ 4 1436 대구한18 2018.09.24
8 한의대생 질문드립니다 사지 내측과 외측은 정확히 어떻게 정의내리나요? 상지 와 하지는 상체와 하체인가요? 상지의 굴측과 신측은 어디쪽을 말하는것인가요?   오장의 비와 육부의 담은  해부학적으로 이해하려면 어디쯤으로 이해하면 될까요? 2 1465 한한gks의 2018.09.25
7 어제 모의면접을 했습니다 학교에서 생물쌤 2분과 모의면접을 봤어요 우선 어떤 내용으로 면접을 봤냐면요   Q. 지원동기 A. 어머니를 비롯한 주변 어른들께서 항암치료를 받으신 경험있음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엄청 힘들어하시는걸 가까이서 지켜봄 한방암치료를 병행했을때 체력적인 면이나 완쾌에 대한 의지, 긍정적인 마인드가 점점 생기는걸 ... 12 1620 윤미오 2018.09.29
6 잘될거라 말해주세요... 온라인에 이런 글을 쓰게  될줄이야... 9평에서 전체에서 두 개틀렸지만 안정이라고 말할 수 있는 한의대가  거의 없다는말을 들으니깐 이러면 안되는데 하면서도 정신줄을 놓고있네요. 반수에 반수를 거듭하면서 외롭기도하고 제가 한 선택이기에 힘들다고 할 수도 없어서 늘 괜찮은척만 해왔어요. 이제 얼마 안남은 이시점... 10 2 1676 쏘모트잇비 2018.10.03
» 한의대에 실패하고 다른대학을 다니던 중 도저히 포기가 안되어 다시 도전해보려고합니다     제 나이는 22살이고, 재수를 통해서도 이루지못해서 일반대학에 재학중이지만 도저히 포기가 안되어서 마지막으로 도전해보고자합니다. 여러가지 현실적인 상황들은 제쳐두고, 공부에 대한 것만 여쭤보고싶습니다.   반수때 문과수능을 보았습니다. 국어 수학 영어 백분위 99 97 95 이었으며, 사회탐구는 백분위는 기억... 1 1200 마지막으로 2018.10.09
4 수시 이월인원 자료실에서 찾아봐도 작년 것 밖에 없어서 그러는데, 혹시 최근 몇 년간 수시 이월인원 알 수 있는 정시 모집결과자료 가지고 계신 분 계신가요?? 가능하시다면 부탁드립니다! 1 301 Choo 2018.10.11
3 대성, 이투스 패스 신청하고 안 쓰시는 분 계신가요..? 너무 늦어서 더 이상 패스권도 안 팔고.. 하나씩 하려니 너무 부담이네요.. 혹 안 듣고 계신 분 계실까요..? 혹 규정에 맞지 않는 글이라면 삭제하겠습니다.. 240 tourbillon 2018.10.13
2 대전한 교과 면접 1단계 발표 이번엔 커트 라인이 어느 정도인지 모르겠네요 4 310 커피홀릭 2018.10.15
1 대전대학교 일반전형 (문과) 합격자 계신가요? 감사합니당 1 update 287 아뛰넘 2018.10.15
Board Pagination Prev 1 ... 582 583 584 585 586 587 588 589 590 591 Next
/ 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