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129 좋아요 0 댓글 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2세 여자 지방교대 2학년 재학 중이고 수능은 다 이과로 봤습니다

현역 수능 때 등급은 기억안나지만 건동홍 정도 성적

반수해서 100일 공부 후 13123 화생 받고 지방교대 이과로 붙었습니다. 내신은 4등급으로 안좋습니다

저는 중학생때부터 꿈이 한의사였어요 한의학을 배워보고싶었고 제 의술로 환자를 치료해주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수입 면에서도 못해도 500씩은 번다고 들어서 넉넉하게 살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요

반수 정말 열심히 했지만 수능장에서 긴장과 운은 어쩔 수 없는 것 같았습니다 수능 두번다신 안본다 해놓고 지금와서 마음이 싱숭생숭하네요 교대와서 과탑찍으면서 학교생활도 성실히 하고 알바 연애도 하면서 나름 잘 살고 있었는데요 요즘 들어 내가 교사를 정말 잘 할 수 있을까?이런 생각이 듭니다. 제가 남들 앞에서 발표할 때 긴장을 많이 하거든요ㅠㅠ 발표수업이 많다보니 스트레스가 많았어요 (근데 이것도 한 학기에 5번씩 발표하다보니까 잘하진 않지만 많이 나아졌어요.. )교사의 적은 봉급과 떨어진 위상도 걱정되구요 제 성향은 도전,경쟁 싫어하고 자기개발하면서 책도 읽고 운동도 하면서 살고 싶습니다. 그리고 사반수를 성공한다면 문제가 없겠지만 실패한다면 교대의 특성상 커리큘럼이 다 꼬이게 되고 임용을 1년 더 기다렸다 봐야할 수도 있습니다 요즘 한의대가 서울대와 비슷한 입결이자나요..저는 수의대 공대는 생각하지 않고 오직 한의대기 때문에 수능실패하면 무조건 복학밖에 답이 없는 상황이구요...글이 길었는데 요약하자면

1.마지막 수능 13123 수능 때 긴장하는 스타일 사반수한다고 한의대 성적이 나올 수 있을까?

2.경쟁 싫어하는 스타일이라 개원보다는 부원장이나 요양병원에서 일하고 싶은데 언젠가는 개원해야할텐데 괜찮을까?

3.휴학 후 사반수 실패시 교대 임용문제 같은게 걸린다

정도입니다 한의대는 많이 가고싶긴해요 오랜 꿈이었으니까요..그리고 수입에서도 훨씬 좋을 것같습니다 갈 수 있다는 보장만 있으면 바로 시작할텐데 아니어서 고민입니다 조언부탁드려요

  • ?
    인성적인간 2018.06.02 17:47
    발표수업이 많다보니 스트레스가 많았어요 (근데 이것도 한 학기에 5번씩 발표하다보니까 잘하진 않지만 많이 나아졌어요.. )교사의 적은 봉급과 떨어진 위상도 걱정되구요 제 성향은 도전,경쟁 싫어하고 자기개발하면서 책도 읽고 운동도 하면서 살고 싶습니다.

    그런데 요부분 보면..교대수업같은경우로 스트레스 받으시는데 한의대는 양자체가 많아서 완전 힘들텐데요. 발표눈 그냥 아무것도 아니에요. 위상 떨어진대도 여전히 교사는 직업적인 측면에서 다른 직업과 비교해 좋은 쪽에 속하고요. 님 성향 같으면 (학생들을 생각 않는다면) 오히려 교사가 훨씬 나아요. 한의사도 사업가에요.요양병원이나 부원장으로 일하면 그냘저냥하면서 살수 있을거 같나요? 좋은 직장에 속하고 생명관련 일을 하면 당연히 책임감 있고 빡빡하게 살아야죠. 한의대 입학한다고 슝 한의사 되어 그냥 돈버는거 아니에여. 크게 생각없이 여유롭게 지내는건 오히려 교사 쪽 아닌가요

    후회남을 것같으면 도전해 보시고요.
  • ?
    하늬16 2018.06.02 19:59
    답변감사합니다. 제가 한의대만 가면 모든 문제가 해결된다는 착각을 했던 것 같습니다. 말씀대로 제 성향에 맞는 쪽은 오히려 초등교사인 것 같아요 한의사가 생명을 다루는 직업인만큼 책임감있고 빡빡하게 살아야한다는 점은 저도 백번 동의합니다.
  • ?
    920719 2018.06.03 03:37
    하고싶은건 해봐야죠...
  • ?
    약먹은인삼 2018.06.03 17:54
    도전 경쟁 싫어하면 여기 오시면 안됩니다. 학교 다닐때야 도전경쟁이 없다지만...
  • ?
    주6파 2018.06.03 21:04
    아주 길게 댓글을 썼다가 어차피 본인이 듣기 싫은 말만 하는 것 같아서 짧게 얘기하자면 안 오는게 좋습니다. 한의사 하기에 좋은 성격도 아니고, 본인이 생각하는 그런 삶의 조건들 - 경쟁 안 하고 책이나 운동 등 여가 시간을 즐기고 환자를 치료하면서 보람을 느끼고 - 은 양립하기 어렵습니다. 그리고 요양병원은 환자를 치료하면서 보람을 느끼는 곳이 아니라 한의사라는 라이센스를 돈 주고 파는 곳이나 다름없습니다. 한의사 현실에 대해 잘 모르는 것 같은데 여기는 온실 속의 화초같은 곳이 아니라 전쟁터입니다. 경쟁 싫어한다면 공무원 쪽이 더 가깝습니다. 여기는 아니에요.
  • ?
    weeklydays 2018.06.03 23:41

    교대 생활과 한의대는 졸업후도 그렇지만 이미 학교부터 많이 다릅니다. 한의대 학점따고 유급 면하는것 살떨리는 일입니다.. 쉽지가 않아요... 정신적으로 많이 피폐해집니다. 지쳐서 학기 시작하고 휴학하는 사람, 말 없이 하루이틀 안나오다가 사라지는 사람들 있습니다. 경쟁 싫어하시면 엄청난 스트레스가 될겁니다

    아는 동생인데 저보다 1년 늦게 한의대 입학했다가 오늘 우울증때문에 휴학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3개월마다 다음학년으로 넘어갈수있을지, 한학기 고생이 헛수고로 돌아가고 1년의 과정을 처음부터 다시 밟아야할지 결정난다는게 참 압박감이 어마어마합니다... 교대처럼 학점이 중요하지않고 학년만 올라가서 4학년이 되면 임용한방으로 결정나는것과는 좀 다른입장입니다.

  • ?
    멍뭉2 2018.06.04 12:41
    발표수업에 그렇게 스트레스 받으시는 분이 환자는 어떻게 보시려나 걱정이 됩니다. 환자분 오시면 원인 분석해서 설명 드리고 치료 내용 설명드리고 계획 짜드리고 이게 제가 진료중에 매일 하는 일인데, 사람 상대하는 일이 제 일의 전부입니다. 그런 소심하신 분이면 한의원 하신다면 높은 확률로 망해요. 막말로 교사는 망해도 월급은 가져가지만 한의원은 자영업이라 망하면 빚 떠안고 폐인 되시는거에요.
  • ?
    꿋꿋이 2018.06.04 14:53
    모든 전문직들이 마찬가지겠지만 결국 자영업으로 귀결됩니다. 요점을 잘 한번 생각해보시길
  • ?
    셸비 2018.06.04 18:47

    한의사가 꿈이시면 도전하셔야지요. 30살 넘어 초등선생님하시다 오신분도 계시고 서울대 졸업 후 공기업에 재직하시다 오신분도 계시는데요. 생각보다. 6년간 공부가 만만치는 않지만 개인적으로 적성에 맞으시면 크게 문제될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발표수업과 일대일 개인진료상담은 서로 다른 문제라 생각합니다. 국어는 잘하셨으니 걱정없겠고 과탐도 시간만 투자한다면 좋은 성적이 가능합니다. 다만 수학공부에 신경 많이쓰셔야 할듯 하네요.

  • ?
    헐랭 2018.06.04 20:48

    솔직히 교대생활에 스트레스받으시는데 한의대 한의사생활 더 스트레스 받으실겁니다. 

  • ?
    살어리랏다 2018.06.09 14:09
    이 영상이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EISpSo2f3Y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재학생 이상 인증하는 방법 안내 5 1400 Friedrich 2018.01.12
공지 게시글 내용 삭제시 계정정지됩니다. 2 1 3907 쌍둥아빠 2016.05.15
11787 최근 한의학 이슈 안녕하세요, 현재 입시 면접을 준비하고 있는 학생입니다. 기사를 찾아 읽으면서 한의학 이슈 문제에 대비를 하고 있지만, 한의대에 이미 다니고 계신 분들이 몸소 느끼시고, 접하시는 주제와 제가 임의로 고르는 주제에는 차이가 있을 것 같아 이렇게 질문드립니다. 최근 한의학 관련 이슈 중 면접에 출제되리라 예상되는, ... 4 1152 경희대한의예과14학번★ 2018.08.22
11786 혈자리 마사지? 혈자리 마사지라는게 한의학의 관점에서 실효가 있나요?   1 522 수중 2018.08.20
11785 문과 검정고시생입니다. 질문 있습니다 ! 검정고시는 만점입니다.    제가 생각하고 있는 전형은 경희대 학종, 논술 / 동의대 교과 / 원광대 학종 / 대전대 교과  생각하고 있습니다.   입시 잘 알고 계신 분 있으면 댓글달아주시면 쪽지 보내겠습니다.    제발 댓글 달아주세요 ㅠㅠ 입시철이라 진짜 막막하네요 혼자 하려니   학종 준비 했습니다 ! 스펙은 따로 쪽... 9 951 행복이란무엇인가 2018.08.18
11784 기초한의학 vs 임상한의학? 기초한의학과 임상한의학의 경계가 정확히 어떻게 나누어지는지 궁금합니다. 제가 그동안 아는 바로는 임상은 실제 환자에 적용을 하는 방식에 대해 연구하는 것이고 기초의학은 임상의 기반을 닦는, 즉 학문 자체의 기반을 닦는 분야라고 알고 있었는데 보다 구체적이고 정확한 정의를 구합니다. 한의학의 과학화 연구는 '... 4 882 trout27 2018.08.15
11783 클리앙은 왜 이렇게 한의학 공격할까요 https://m.clien.net/service/board/park/12454866   전부터 되게 신기하네요. 여긴 그냥 it기기관련 사이트인데도 한의학 얘기만 나오면 죽일듯이 달려드네요. 댓글에서도 "클리앙에서 한의학을 너무 심하게 까는 거 아니냐"며 문제제기 하는 분도 계신데 디매나 디씨 엠팍 이런 곳들이면 그냥 그러려니 해도 대체 이 공돌... 6 1338 finac 2018.08.15
11782 한의정보학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경희대 한의예과의 교육과정에 대해 알아보던 중에 질문드립니다. 한의정보학이라는 생소한 분야가 있는데, 이게 정확히 무엇을 공부하는 과목인가요? 이전에 바이오인포마틱스에 대해 공부해본 기억이 있는데 혹시 이거랑 비슷한 것인가요??  1 318 trout27 2018.08.15
11781 자소서 쓰던 중에 궁금한 점이 생겨 질문드립니다. 자소서를 쓰던 중에 한의학에 대해 알아보다가 '함소아 한의원'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한의학의 과학화'에 관심을 갖던 중에 함소아 한의원의 여러 독특한 처방방식, 독특한 치료법을 알게 되어 흥미로웠습니다. 한의학의 과학화에 대한 연구가 미비한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체계적으로 진행되고 있다는 사실에 놀라기도... 1 372 trout27 2018.08.15
11780 이번 한의원 봉침 사망사건이 입시에 영향을 줄까요?     https://news.v.daum.net/v/20180808093400725?f=m   오늘 한의원 봉침 사망 사건 기사로 지금 메이저 포털 뉴스란과 유명 카페, 커뮤니티에 소위 난리가 났던데 수능 백일 깨진 시점에서 이번 입시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을까요? 댓글을 보니 이때다 싶어 양방협회에서도 사활을 거는 거 같아서요. 재작년 한약탈모... 21 file 3856 ffinal 2018.08.08
11779 예과 2학기 1학년 2학기때 보통 전공 몇개정도되나요? 3 1039 다에루 2018.08.07
11778 국어 점수가 참 안 오르네요. 처음 공부할 땐 수학이 가장 어려워보였는데   이젠 국어가 가장 힘드네요   기출분석은 열심히 하고 있는데 조언 같은 거 해주실 수 있나요? 3 1020 블리츠 2018.08.06
11777 100일 남았네요 모두 힘냅시다 더워서 힘들지만 100일 남았는데 모두 힘냅시다. 파이팅!! 1 372 bono301 2018.08.06
11776 작년 원광대 학생부종합 합격하신 27~30살 분을 찾습니다. 원광대 학생부종합을 지원하려는 학생입니다. 생기부 내용이 요즘 고등학생들과 달리 저 때는 학년당 2~3줄 정도로 짧은데, 자소서는 생기부에 있는 내용으로만, 고등학교 때의 사실만을 바탕으로써야한다고 해서 고민중입니다. 원광대에 문의해보니 작년 합격자 중에 90년대 초반에 태어나신 분 중이 있다고 하던데, 혹시 ... 4 1476 꿈꾸는준헐 2018.08.05
11775 [펌] 최신 의, 치, 한 페이정보라고 합니다.   의사             치과의사       한의사                 특별히 낮은 건 근무일수 참고하시면 이해되실거에요   24 file 3750 sorin 2018.08.05
11774 2019 대구한의대 한의예과 만학도전형 (나이 만 30살 이상 지원가능) http://yourinfo.tistory.com/entry/%EB%8C%80%EA%B5%AC%ED%95%9C%EC%9D%98%EB%8C%80-%ED%95%9C%EC%9D%98%EC%98%88%EA%B3%BC-%EB%A7%8C%ED%95%99%EB%8F%84%EC%A0%84%ED%98%95-2019?category=781751     한의예과 이과5명, 문과2명 총 7명 뽑는 것 같아요. 포스팅을 읽어보니 교과전형이라 면접 없이 고교 내신성적100%와 수... 4 1848 LuckyKim 2018.08.05
11773 국어 1컷 수학 96 영어 1 사탐 1컷 1컷으로 가능한 대학 알려드립니다. 문과 한의대 준비하시는 어떤분이 경쟁자 줄이려고 자꾸 선동하셔서 제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사탐은 가장 많이 응시하는 생윤 사문으로 기준잡겠습니다.       국어 94 수학 96 영어 1 사문 47 생윤 50이 수학 제외하고 1등급 컷입니다.   먼저 가능한 한의대는 가천한, 대전한, 동의한입니다.   참고로 대구한은 입결표... 23 file 1 1519 암바사 2018.08.04
11772 안녕하십니까 2년전에 글을 쓴 수험생입니다. 군 입대를 하고 어느덧 제대가 4개월 정도 남아서  미래설계를 하고 있습니다. 먼저 2016년에 글을 하나 올렸는데 친절하게 답변 해주신 국세청님(quietly111) 감사합니다.   제대 후 바로 재수학원을 등록하고 공부할 예정입니다. 한의대에 대한 추가적인 궁금한 점이 있어서 한의대생 분들께 질문 드립니다.   1. 부산대를... 2 928 별을찾는아린이 2018.08.04
11771 only 한의대만 노리실분들은 문과 추천드립니다. 이과는 거의 올1컷에 준하는 점수를 받아야 지방한의대 가는데    문과는 국어 탐구 영어 1컷에 수학 96점 받으면    경한이나 다른 폭팔난 한의대 빼고 웬만한 한의대는 붙습니다.   그리고 문과 수학 96은 솔직히 이과 3등급이랑 비슷비슷한 수준이고 사탐도 과탐이랑은 비교불가죠...     이과 올1컷 근처 점수 받기 vs ... 18 1915 암바사 2018.08.04
11770 한의대생인데 약좀 싸게 지을 수 있는 커뮤티니 같은거 없나요? 한의사 한의대생들만 이용할 수 있는 사이트라든가..들어본 거 같아서 3 1028 한망대 2018.08.02
11769 약사에 대한 여론.. 무섭네요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18&aid=0004161062&sid1=102&backUrl=%2Fhome.nhn&light=off   자세한 건 기사와 댓글 참조바랍니다. 댓글이 무려 9천개 넘게 달리는 중입니다.   인공지능과 정원 확대로 부정적 전망이 쏟아지는 와중에 위기감을 느낀 약사와 약대생 수천여명이 오늘 폭염속에서 ... 14 2920 포포파카 2018.07.29
11768 한의대 수시 교과전형 안녕하세요 올해 교과전형으로 한의대(문과) 지원하려는 n수생이에요! 현재 등급은 국어 1-2 수학 영어 안정1 정도 되구요 내신은 전과목 1.13 6평은 (백분위)94 100 1(영어) 98 99 나왔더라구요   제가 생각했던게 동신대(지역인재) 대전대 동국대 동의대 부산대 (세명, 대구한은 나이제한 ㅠ) 이 정도인데요, 여기서 3-4군... 2 1062 nobase012 2018.07.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1 Next
/ 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