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726 좋아요 0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93년생 저는 11학번입니다. 그냥 고등학생때 너무 방황을해서,

 

문과로 서울에 있는 그냥 하위권대학을 졸업하고, 졸업후 군대에 다녀왔습니다.

 

작년부터 올해까지 공부해서, 지금 국가직 공무원9급이지만, 지금 면접까지 보고왔습니다.

 

 

집이 너무 가난하고, 너무 좋지않은 환경이라 공부를 제대로 못했는데

 

울타리안에 들어가서 드디어 사설 인강도 보면서 공부를 할수있는 환경이 될거같아서 기분이 너무 벅찹니다.

 

 

사실 군제대후 바로 수능에 올인하려했지만, 아버지의 터무늬없는 고시공부를 보고 큰 사람이라

 

울타리에 들어가고 공부를 시작해야겠다는 마음이 컸습니다.

 

 

약 10일 뒤에 공무원 발표가 나겠지만, (크게 나쁜일이 있는 것이 아니라면, 붙을 가능성이 큽니다)

바로 발표가 나면, 바로 공부를 시작하고 싶습니다.

 

사실 작년에 아무 기본 없이 수능을 봤습니다.

 

결과는 언외3등급이였습니다. 군에서 2년간 삽질에, 7차교육과정의 문과는 미적분을 전혀 배우질 않아서 수학이랑 과탐은 그냥 말하기 창피하네요

 

언외도.. 3등급이라... 거의 지금 노베이스 입니다.

 

그래서 올해 11월에 언2 외1 수리가형을 3등급으로 목표를 두고있습니다. 과탐은 공무원 선택과목으로 공부를 해서 기본은 되어있지만,

 

그렇다고 이번 수능에서 선택과목에 집중하는 것보다는 다른 공통과목에 집중하는게 더 좋을거 같습니다.

 

 

지금 제 계획은 이렇습니다.

 

언 : 양치기와 선택지분석으로 감을 더 끌어올리기

외 : 단어보강과 양치기로 감각 끌어올리기

 

수능 언외는 공무원 시험하고는 굉장히 다르지만, 그래도, 최근 공무원시험이 수능형으로 바뀌는 상태라 혹시.. 도움이 될련지....ㅋㅋ

 

수 :  교과서 5번 반복하기! 기본 개념만 한달간 잡고 기출문제나 EBS를 무한으로 풀려고 합니다.

 

 

혹시 저와 비슷한 상황에서 공부하시는 분이 계십니까?

 

또는 직장다니시다가 한의대에 가신분은 계시는지?

 

  • ?
    컵라면줘 2018.06.04 23:06
    사실, 공부스타일이 너무 무대포라... 공무원시험은 인강 살돈이 없어서 그냥 인터넷 가이드만 보고 책만 팠습니다. 혹시 이런식으로 수능에 다가가면, 큰 손해일까요?
  • profile
    강유 2018.06.04 23:55
    사설 인강 커리큘럼 처음부터 끝까지 고3수험생 프리패스 하나 사서 쭉 들으세요. 그리고 따로 5개년 기출문제집 사서 돌리시구요. 여기서부터 시작입니다.
  • ?
    컵라면줘 2018.06.09 00:48
    역시 상위권의 학생분들은, 시작점이 다르네요, 한의대입학은 아무래도 만점에서 한두문제 싸움이니깐...
  • ?
    살얼음판 2018.06.05 15:54
    9급 합격하셨는데 최소 6년의 기회비용과 몇천에서 1~2억 정도 되는 소득을 포기하시면서까지 한의대 진학을 하시려는지 궁금하네요.
    가성비가 현저히 떨어질거 같은데요.
  • ?
    컵라면줘 2018.06.09 00:55

    막상, 기회비용을 생각하니 아깝기는 하네요. 그래도 이 문제는 주관적이라고 생각해요
    전 진짜 가난한 가정에서 태어났거든요.... 어릴때는 무조건 돈 많이 벌어야지였는데.
    20대가 되니깐, 돈이 너무 없는 생활이 익숙해졌어요(일부러 대학 점심시간을 안잡았어요... 점심 먹을 돈도 아까워서...공강이면 애들이 밥먹자고 하잖아요......)

     

    오죽하면, 돈에 대한 감각이 없어졌어요.(100만원이나 1000만원이나 그게 그거라고 생각을 하고 살게 되네요...)


    근데, 이제는 돈 없이 그냥 평범하게만 벌어도 좋겠는데,

    어릴때부터 받아온 무시가 너무 크네요.......
    동네에서도 부모가 어쩌다 자식이 어쩌다, 저 집안이 저래서 망했다...... 이런 이야기를 들으면서 컸어요
    공무원 누군가에게는 꿈일수 있지만, 저는 제 가족이 무시 안받고, 하고싶은거, 먹고싶은거, 먹으면서 살기를 바라거든요.

    너무 크면서... 먹고싶은것을 못먹으니깐.. 식탐이 너무 많아졌어요....

    오죽하면, 군대가서 짬밥이 너무 맛있어서 30kg가 쪘습니다...



    사실, 얼마전에 꾸웠던 꿈이 제 진정한 꿈이 됐어요, 임신한 와이프의 심부름을 하는 꿈(먹고 싶은 음식 식지 않게 뛰어서 사오고~)
    그래서, 지금 공무원, 그리고 한의사가 목표가 됐네요, 꿈을 이루기 위한 목표,

    그냥, 무시받기 싫어요, 그게 내 자식이 그렇게 느낀다면, 기분이 어떨지 ㅋㅋㅋㅋㅋ

    그래도 한의사라고하면, 무시는 안받겠죠.
    그냥, 그래요 ㅋㅋㅋㅋ 여러가지 복합적이지만, 저는 죽을때까지 일을 하고싶어요.. 부모님이 너무 무책임하셔서... 저는 그냥 평생 일하고 싶네요.
    써보니, 글이 멍청하네요...

  • ?
    꿋꿋이 2018.06.05 21:34
    9급 다니시는걸 추천드립니다.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어서.. 암튼 그렇습니다 ㅜ
  • ?
    컵라면줘 2018.06.09 00:58

    아마, 현직 한의사님이신가 보네요.....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막상 9급의 삶이 뉴스에서 나오는 워라벨이라면, 좋겠지만, ㅋㅋㅋㅋㅋ
    월급이 200만원도 안돼요.... 300만원을 받으려면 빠르면 7년 뒤겠네요. 그리고... 워라벨... ㅋㅋㅋ 행정직은 가능하겠죠.. 하지만 월급은 최악이겠죠...

    만약, 가정을 꾸린다면, 저정도 월급으로, 행복하게 살수있을까요?... 아무래도.. 결혼과 가정은 현실이라고 생각해요 저는

    또, 저는 교대근무를 하는 직책이라, 오래 할수있을까 고민이 많네요.....
    연금은 제가 퇴직할때 과연, 공무원연금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받을 수 있을까.. 걱정이네요. ..
    그래도 현직님이 말씀하신 사항이 얼마나 힘드시면, 9급을 말씀하시는 건가.... 생각이 많이 됩니다.

  • ?
    rejong 2018.06.09 05:46

    저같으면 도전하겠습니다. 저희학교에 서울대 졸업하시고 공기업 다니다 오신분도 계십니다. 선배나 동기들 보면 연고대 졸업생 중 사기업 출신도 꽤 많구요.  9급 공무원 생활에 만족못하시면 당연히 도전하셔야겠죠. 한의대가 요즘 아무리 인기가 떨어졌다고해도 9급공무원과 비교하겠습니까. 인생 생각보다 깁니다. 한의사란 직업자체도 오래할 수있는 직업이구요. 저희 학교에서 이번 졸업생중에서 5급 특채 3명 뽑는다고 학교에서 지원하라고 하는데 한명도 지원안했습니다. 다만 이런고민은 합격하신 다음에 하셔도 될듯합니다. 문과에서는 지방한도 서울대급이라 합격이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2253 희망퇴직자로 한의대 진학을 계획하시는 분 계시나요?조언 부탁드립니다. 방금 가입을 하고 인사겸 글을 적어 봅니다.   수험생분들 디데이가 얼마남지 않은 것 같은데 다들 힘내세요.   평생 생각을 해본적이 없는 한의대/의대 진학을 ... 5 1 1711 jin'sclub 2016.09.27
2252 흔한 문이과선택질문 본래 문과였습니다. 한의대 입시원서영역에서는 문과보다 이과가 여러면에서 유리하다보니 이과로 준비해야하는 마음이 생깁니다. 다만 걱정되는 부분은 이과쪽 ... 2 563 BlueBerry 2016.01.04
2251 휴학하고 한의대준비하려합니다. 고등학교때 이과였고 현재 공과대학에 재학중인 학생입니다. 올해 휴학하고 수능을 다시보려고 하는데요 수리가가 당시 3등급정도 나왔습니다. 언외탐은 다 1이... 2 2607 한의예과10 2011.01.15
2250 휴식시간 조절에 대한 질문 안녕하세요 ㅎㅎ 제가 질문하고 싶은건 휴식시간 조절에 대한 질문인데요 잠자는 시간과 휴식시간은 어느정도로조절해야될지 감이 안와서요 저는 거의 매일 공부... 1 3098 연애의목적 2010.05.18
2249 회사 다니면서 이과로 준비가 가능할까요? 문과생이고 수학은 수1부터 차근차근 개념서로 공부하고 있는데요.. 다들 이과를 추천하시는데 공부할 양도 어마어마하고 이과에 대한 두려움도 있는데.. 회사 다... 4 851 SARASA 2015.12.08
2248 회독수질문 제마나인분들은 어떤식으로 회독수 늘려가나요 저같은경우엔 중요한거 표시된거 외우고 넘어가는식인데 이러면 정말 시간이 오래걸리더라구여 걍 읽고 넘어가서 ... 4 678 HEYZO 2015.10.09
2247 회독수암기 질문 공부잘하시는분들 회독수를 어떻게하나요??  첫번째 : 개념을 연속으로 보고 암기하고 넘어간다. 두번째 : 그냥 독서하듯쭈욱읽으면서 N회독한다    1,2번중에 어... 6 1 1017 HEYZO 2017.02.18
2246 회독수를 높이는게 중요한가요? 적은양의 회독수를 높이며 반복숙달하는것과 많은 양을 통해 새로운것들을 계속 접하는것중에 무엇이 더 중요한가요? 물론, 무 자르듯이 딱 대답이 나올수는 없겠... 1 352 가자가자좀좀 2017.11.24
2245 황당한 실수 줄이는법 있을까요? 실전연습과 오답노트가 아마도 답이겠지만 혹시나 효과본 자기만의 비법이 있으신분 계신가요? 이번에 언수외보고 채점해보니 의외로 제가 어렵다고 생각한 건 맞... 1 4585 소박 2012.06.10
2244 확률과 통계 선택하시는분들.. 기본교재는 주로 뭘로 보시나요? 수리가 선택에서 확통 맘에 들어 선택할려고 하는데 확통은 인강도 없고 교재도 별로 없네요 ㅜㅜ 기본서는 뭘로 봐야하는지 좀 알려주세요. 그리고 좋은 강사님 ... 12824 결후 2009.08.17
2243 화학문제풀이 강좌 인강 추천해주세요. 화학문제풀이 강좌 인강 추천해주세요. 백인덕샘 프리패스는 이미 있습니다. 근데 약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다른 강좌 하나 더 필요합니다. 1) ebs 강남구... 2 1848 혼자말 2014.07.28
2242 화학1 탄화수소 부분에서 막힙니다. 다른파트는 다 어느정도 해결이 되는데, 탄화수소부분에서 아예 꽉 막히네요.문제를 보면 이건 어떻게어떻게 해야겠다 라는 개념자체가 안섭니다.그래서 개념이 ... 3 3041 아프리카케냐인 2012.04.11
2241 화학1 많이어렵나요 다시한번 올립니다 지1을 선택하려고했는데 양이 생각보다많아서 내용을 알고있는화1물1으로 이동하려고합니다   그런데 화1이 순발력요하는문제가많다고해서 시... 6 794 wakeupboy 2016.01.10
2240 화학..고민이에요 화학을 공부하다가 어느 순간부터 안하고 생1,생2만 하고있는데... 현재 심정으론 화1 버리고 생1,생2만 하고싶네요.. 다시 화1한다해도 생1,2다 끝내고 한 5월부... 1 5146 한님의나라 2012.04.12
2239 화학 2 에서 중요한 부분들. 마찬가지로 동국대 입시 준비하시는분들 참조하시길 바랍니다. 화학2 의 경우는 물질의 상태및 용액 // 물질의 구조 // 화학 반응 이렇게 크게 3단원으로 나눕니... 2 2753 멍멍이당 2010.10.09
2238 화학 1 생물 1으로 선택하려는데는요 혹시 대성마이맥에서 추천해주실만한 강사님 있으신지요?:) 9 1008 이제합격할꺼임 2017.11.16
2237 화이팅입니다. 다들 70여일 남은 시점에 항상 수고 많으십니다   끝까지 건강유의하시고 올해는 전부다 건승하시길 바랍니다.   저는 조금이라도 확률을 높히기 위해 직탐을 치... 13 659 한의대아자 2015.08.30
2236 화1 생1 선택했는데요 과탐을 화1 생1 선택했는데요 좋은 문제지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3 473 여름날 2016.01.11
2235 화1 vs 지2 어떤게 만점도달하는데 빠를까요? 지1은 무조건 할 생각이구요생2는 어떻게 3년내내 매번수능에서 점수가 뚝 떨어지는지.. 모의땐 1등급도 여러번 뜨던데 수능만 되면 3등급이라니... 생2 말고 화1... 2 7456 Buckwild 2013.02.11
2234 화1 vs 지1 화1 장점: 경험이 있다 (14 6평 백분위 98 14 9평 97) 단점: 화1 문제의 변태화+트라우마, 1년의 공백기 14수능 화1 38점 지1 장점: 꿀이란다(뚜껑열어봐야 알듯)... 6 1 1132 이아이아 2015.01.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3 Next
/ 113